경사노위 미래세대 특위 첫 회의…“대화 중단 없어야”

입력 2024-05-30 21:11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경제사회노동위원회 산하 지속가능한 일자리와 미래세대를 위한 특별위원회가 30일 서울 경사노위 대회의실에서 출범 첫 회의를 열었다. (연합뉴스)
▲경제사회노동위원회 산하 지속가능한 일자리와 미래세대를 위한 특별위원회가 30일 서울 경사노위 대회의실에서 출범 첫 회의를 열었다. (연합뉴스)

노정 갈등 속에 멈춰 섰던 사회적 대화가 재개됐다.

대통령 소속 사회적 대화 기구인 경제사회노동위원회는 30일 서울 광화문에 경사노위 대회의실에서 ‘지속가능한 일자리와 미래세대를 위한 특별위원회’ 첫 회의를 열었다고 밝혔다.

경사노위 산하 미래세대 특위는 이원덕 전 한국노동연구원장이 위원장을 맡았다. 노사정 부대표자급 9명(각각 3명씩)과 공익위원 6명을 포함해 총 16명으로 구성된다. 특위는 발족일로부터 6개월간 운영되며, 필요하면 한 차례 3개월 연장된다.

미래세대 특위는 2월 경사노위 본위원회로 사회적 대화가 재개된 후 세부 논의를 위해 노사정이 구성에 합의한 3개 세부 위원회 중 하나다. 미래세대 특위는 △산업전환 △불공정 격차 해소 △유연 안정성과 노동시장 활력 제고 △대화와 타협의 노사관계 등 네 가지 의제로 논의를 진행한다.

김문수 경사노위 위원장은 “우리나라는 큰 도전에 직면해 있다”며 “어떠한 경우에도 (노사정) 대화는 중단되는 일이 없어야 한다, 국가와 국민, 미래 세대를 위해 해결책을 찾을 것”이라고 밝혔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고유정·이은해·엄인숙·전현주…‘그녀가 죽였다’ 숨겨진 이야기 [해시태그]
  • 18일 동네병원도, 대학병원도 '셧다운'?…집단 휴진에 환자들 가슴만 멍든다 [이슈크래커]
  • 15만 원 저축하면 30만 원을 돌려준다고?…‘희망두배청년통장’ [십분청년백서]
  • 연준, 기준금리 7회 연속 동결…올해 금리 인하 횟수 3→1회로 줄여
  • 금융사 CEO도 힘싣는 '트래블카드'…과열 경쟁에 효과는 ‘미지수’
  • 권도형, '테라사태' 6조 원대 벌금 낸다…美 당국과 합의
  • SM, '매출 10% 못 주겠다'는 첸백시에 계약 이행 소송…"법과 원칙대로"
  • 주식 공매도, ’전산시스템’ 구축 후 내년 3월 31일 재개
  • 오늘의 상승종목

  • 06.13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5,500,000
    • -0.18%
    • 이더리움
    • 4,926,000
    • -1.42%
    • 비트코인 캐시
    • 628,000
    • -0.55%
    • 리플
    • 685
    • +0.59%
    • 솔라나
    • 212,600
    • -1.39%
    • 에이다
    • 606
    • +0.66%
    • 이오스
    • 968
    • -1.22%
    • 트론
    • 164
    • -0.61%
    • 스텔라루멘
    • 139
    • +0%
    • 비트코인에스브이
    • 72,900
    • +0.34%
    • 체인링크
    • 21,650
    • +0.6%
    • 샌드박스
    • 563
    • -0.35%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