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립 50주년’ 맞은 사학연금, 여의도 TP타워 개관 기념식 개최

입력 2024-05-30 18:07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사학연금공단이 30일 서울 여의도 TP타워에서 열린 개관 기념식에서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 사학연금공단)
▲사학연금공단이 30일 서울 여의도 TP타워에서 열린 개관 기념식에서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 사학연금공단)

사립학교교직원연금공단은 30일 서울 여의도 TP타워에서 ‘창립 50주년 및 TP타워 개관 기념식’을 개최했다.

이번 행사는 올해 창립 50주년에 더불어 서울 여의도 랜드마크인 TP타워를 준공함에 따라 창립 기념식은 TP타워 개관 기념식을 겸해 진행됐다.

기념식에는 사학연금 임직원뿐만 아니라 부총리 겸 교육부장관, 국회 주요 인사, 공단 역대 이사장, TP타워 건축 관계사 등 외빈이 참석했다.

행사는 송하중 이사장의 기념사와 부총리 겸 교육부장관의 축사를 시작으로, TP타워 개관 테입컷팅, 공단 연혁 및 TP타워 건축 경과보고, 미래비전 선포식, 50년사 편찬 봉정식, 유관기관 기관장 축하 영상 상영 TP타워 유공 포상 등 순으로 진행됐다.

송하중 이사장은 창립기념사를 통해 “사학연금은 1974년 설립돼 50년이 흐른 현재 약 45만 명의 교직원과 27조 원의 기금 규모로 성장한 것은 교직원의 지원에 더불어 공단 임직원의 노고와 헌신 때문”이라며 “사학연금이 명실상부한 대한민국의 복지 체제의 주역으로 자리매김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사학연금 여의도 TP타워는 공단 보유 서울회관의 건물 노후화에 따라 재건축을 통해 임대 경쟁력 및 수익성 제고를 도모해 기금의 장기 안정화를 위해 준공됐다. TP타워는 지하 6층, 지상 42층으로 연면적 약 4만3000평이다. 2월 말 준공돼 4월 말부터 사학연금의 입주를 시작으로, 신한투자증권, 키움증권 등의 기관이 임차해 사용할 예정이다.

TP타워에는 서울‧경인지역 연금 업무와 자금운용 등의 업무를 하는 사학연금 직원들이 근무하고 있다.

한편 사학연금은 재정 안정화를 추진해 온 노력을 통해 지난해 기금운용 수익률 13.5%, 운용수익 2조8400억 원을 달성했다. 올해 4월 말 기준 기금운용 수익률은 4.8%, 운용수익은 1조 1510억 원을 기록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여성 피겨 국가대표, '음주·후배 성추행'…빙상연맹 홈피 접속 불가
  • 줄 서서 사던 '그 가방', 한국에 왔다 [솔드아웃]
  • 모든 것이 뒤집혀 있다?…콘셉트 포토존 '거꾸로하우스' [Z탐사대]
  • 미국 정치 뒤덮는 ‘돈의 쓰나미’...역대 대통령 80%가 백만장자
  • “호캉스 즐기며 와인 한 잔 어때?”[주말엔]
  • 해외 전문가들도 국민연금 걱정…“보험료부터 올려야”
  • 비트코인 떨어지니 알트코인 불장 오나…"밈코인 도미넌스는 하락 중" [Bit코인]
  • 이재명 사퇴 임박인데...어쩌다 눈길은 국민의힘으로
  • 오늘의 상승종목

  • 06.21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0,874,000
    • +1%
    • 이더리움
    • 4,953,000
    • +0.77%
    • 비트코인 캐시
    • 558,000
    • +3.24%
    • 리플
    • 687
    • +0.73%
    • 솔라나
    • 189,700
    • +2.71%
    • 에이다
    • 547
    • +1.67%
    • 이오스
    • 817
    • +1.24%
    • 트론
    • 170
    • +1.8%
    • 스텔라루멘
    • 130
    • +0%
    • 비트코인에스브이
    • 64,400
    • +4.8%
    • 체인링크
    • 19,420
    • -3.57%
    • 샌드박스
    • 469
    • -0.4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