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호 도움' 조규성, 미트윌란 역전 우승 일조…득점 5위로 덴마크리그 첫 시즌 마감

입력 2024-05-27 09:05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출처=미트윌란 구단 SNS 캡처)
(출처=미트윌란 구단 SNS 캡처)

덴마크 수페르리가 미트윌란의 주포 조규성이 리그 최종전에서 귀중한 도움을 추가하며 팀의 역전 우승에 기여했다.

미트윌란은 27일(한국시간) 덴마크 헤르닝의 MCH 아레나에서 열린 실케보르와의 '2023-2024시즌 수페르리가' 리그 최종전에서 3-3으로 비겼다.

미트윌란은 이 경기 전까지 2위에 위치했으나 골 득실로 1위를 차지한 브뢴뷔가 최종전에서 오르후스에 2-3으로 패하면서 극적인 정상에 올랐다.

19승 6무 7패(승점 63)의 미트윌란은 브뢴뷔(승점 62)를 따돌리고 2019-2020시즌 이후 4년 만에 리그 우승 타이틀을 차지했다. 1999년 창단한 뒤 통산 4번째 우승이다.

이로써 미트윌란은 다음 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UCL) 2차 예선 출전권을 얻었다. 3차 예선과 플레이오프를 거치면 본선 무대에 나서게 된다.

이번 시즌을 앞두고 미트윌란으로 이적한 조규성은 첫 시즌부터 정상에 오르는 기쁨을 맛봤다. 조규성과 같은 팀에서 뛰는 이한범은 이날 엔트리에서 제외됐다.

미트윌란의 우승을 향한 열망이 만들어낸 경기였다.

이날 전반 26분까지 자책골을 포함해 2골을 내주며 전반을 0-2로 마치며 패색이 짙었다. 하지만 후반 1분 프란쿨리누의 득점을 시작으로 2분 뒤 브륀힐센의 추가 골로 균형을 맞췄다.

선발 출전한 조규성은 1-2로 밀리던 후반 3분 올라 브륀힐센의 동점 골을 도왔다. 득점은 없었으나 귀중한 공격포인트로 우승에 힘을 보탰다.

수비 등을 지고 공을 받은 조규성은 상대 수비 뒷공간으로 절묘한 패스를 내줬고 브륀힐센이 마무리 지었다.

이어 후반 7분 아랄 심시르의 추가 골까지 나오며 3-2로 경기를 뒤집었다.

미트윌란은 후반 38분 동점 골을 허용했으나 우승을 다투던 브뢴뷔가 패배하면서 리그 우승을 차지하게 됐다.

조규성은 이번 시즌 미트윌란의 우승에 큰 공헌을 했다. 초반 1라운드부터 3경기 연속 골을 넣은 조규성은 후반 들어 아쉬운 화력을 보였다. 4월 2일 득점 이후 8경기에서 단 1골에 그치면서 선두 자리에서 내려오게 됐고 설상가상으로 주중 열렸던 노르셸란전에서 경고 누적으로 결장까지 하게 됐다.

결국, 조규성은 최종적으로 리그 30경기 12골 4도움의 성적으로 득점 순위 5위에 오르며 시즌을 마쳤다. 득점 1위 게르만 오누그하(15골)와는 단 3골 차이다. 이번 시즌 조규성은 37경기에 출장해 13골 4도움을 기록하며 성공적인 시즌을 보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단독 7월부터 햇살론ㆍ사잇돌대출 등 서민금융도 실시간 온라인 상담 된다
  • 김우빈·신민아, '쇼핑 데이트' 포착…10년째 다정한 모습
  • 단독 R&D 가장한 ‘탈세’…간판만 ‘기업부설연구소’ 560곳 퇴출 [기업부설硏, 탈세 판도라]
  • 푸바오 신랑감 후보…옆집오빠 허허 vs 거지왕자 위안멍 [해시태그]
  • "가족이라 참았지만"…장윤정→박세리, 부모에 눈물 흘린 자식들 [이슈크래커]
  • 한남동서 유모차 끌고 산책 중…'아빠' 송중기 근황 포착
  • [종합]가스공사 등 13개 기관 낙제점…'최하' 고용정보원장 해임건의[공공기관 경영평가]
  • 여름 휴가 항공권, 언제 가장 저렴할까 [데이터클립]
  • 오늘의 상승종목

  • 06.19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1,400,000
    • +0.25%
    • 이더리움
    • 4,971,000
    • +3.22%
    • 비트코인 캐시
    • 546,500
    • +1.67%
    • 리플
    • 694
    • +2.06%
    • 솔라나
    • 192,200
    • +0.95%
    • 에이다
    • 540
    • +2.86%
    • 이오스
    • 800
    • +3.63%
    • 트론
    • 164
    • +1.23%
    • 스텔라루멘
    • 131
    • +3.97%
    • 비트코인에스브이
    • 61,900
    • +3.6%
    • 체인링크
    • 20,010
    • +5.26%
    • 샌드박스
    • 450
    • +4.41%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