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건설, 창립 77주년 헤리티지 캠페인 영상 공개

입력 2024-05-24 16:14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현대건설 공식 유튜브에 공개된 ''HYUNDAI E&C’s WAY: The Greatest Challenge' 영상 속에서 1947년 보스톤 마라톤 대회 우승과 현대토건사 설립 기사가 함께 담긴 신문 그래픽 장면. (사진제공=현대건설)
▲현대건설 공식 유튜브에 공개된 ''HYUNDAI E&C’s WAY: The Greatest Challenge' 영상 속에서 1947년 보스톤 마라톤 대회 우승과 현대토건사 설립 기사가 함께 담긴 신문 그래픽 장면. (사진제공=현대건설)

현대건설이 창립기념일을 맞아 공식 유튜브에 'HYUNDAI E&C’s WAY: The Greatest Challenge' 영상을 공개하고 헤리티지 캠페인을 진행한다고 24일 밝혔다.

이번 캠페인은 25일 창립기념일을 맞는 현대건설이 시대적 이슈와 현대건설의 역사를 매칭해 한 편의 도전 서사를 완성했다.

1947년 한국인 최초로 세계대회에서 신기록을 세우며 우승한 서윤복 선수의 쾌거를 현대건설의 창립과 연결했고 우주시대 개막을 알린 1958년 인공위성 발사를 '한강의 기적'을 이끈 신호탄으로 불리는 한강인도교 복구공사와 한 프레임에 담았다.

'같은 해'란 공통점만 강조한 것은 아니다. 텔레비전의 발명과 함께 한층 확대된 정보의 교류를 지역과 지역을 빠르게 잇는 도로공사 실적과 연결하고 대한민국 최초의 고유 자동차 모델 '포니' 출시를 기술 자립의 노력으로 해석해 대한민국 첫 번째 원자력 발전소인 고리 1호기 프로젝트로 전환한다.

현대건설 관계자는 "최근 많은 기업이 레트로 트렌드를 반영한 헤리티지 콘텐츠를 선보이고 있지만 오랜 전통성에 그 기업만의 스토리가 입혀질 때 진정한 헤리티지가 전달된다"며 "이번 캠페인은 대한민국 성장을 견인한 현대건설의 역사와 '새로운 가능성을 향한 도전'을 강조한 정주영 선대회장의 창업정신을 함께 표현해 그 울림을 더욱 깊이 있게 전달하고자 했다"고 말했다.

캠페인 영상에는 정 선대회장의 '나의 경영철학'을 주제로 한 특강 멘트가 육성으로 삽입됐다.

영상은 한강의 기적을 상징하듯 강에 다리가 놓이며 도시에 빛이 들어오는 강렬한 오프닝으로 건설업의 역할과 가치를 전달한다. 이 외에도 다양한 뉴스와 기록 자료들을 통해 대한민국 최초의 해외건설 진출, 국토의 1%를 넓힌 서산간척공사, 사막과 극지를 오가는 역작 등 현대건설 77년의 기념비적인 역사를 녹여냈다.

현대건설은 캠페인 영상 공개와 함께 젊은 세대가 즐길 수 있는 '2047 미래 뉴스 이벤트'도 진행한다. 헤리티지 영상을 감상한 후 창립 100주년이 되는 2047년 현대건설이 만들어갈 미래 도전 성과를 댓글로 달아주면 AI 기술을 활용해 가상 미래를 만들어 보여주는 이벤트다.

현대건설 공식 유튜브와 인스타그램을 통해 참여할 수 있으며 추첨을 통해 77명에게 경품을 제공할 예정이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단독 7월부터 햇살론ㆍ사잇돌대출 등 서민금융도 실시간 온라인 상담 된다
  • 김우빈·신민아, '쇼핑 데이트' 포착…10년째 다정한 모습
  • 단독 R&D 가장한 ‘탈세’…간판만 ‘기업부설연구소’ 560곳 퇴출 [기업부설硏, 탈세 판도라]
  • 푸바오 신랑감 후보…옆집오빠 허허 vs 거지왕자 위안멍 [해시태그]
  • [종합] 공정위, 의료계 집단 휴진 주도 '대한의사협회' 현장조사
  • 가스공사 등 13곳 미흡 이하…고용정보원장 해임건의[공공기관 경영평가]
  • 의료 파업, 국민 77.3%가 반대…"원인은 의사 기득권 지키기" [데이터클립]
  • 한남동서 유모차 끌고 산책 중…'아빠' 송중기 근황 포착
  • 오늘의 상승종목

  • 06.19 12:44 실시간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2,439,000
    • +0.14%
    • 이더리움
    • 5,018,000
    • +3.49%
    • 비트코인 캐시
    • 561,000
    • +1.54%
    • 리플
    • 701
    • +1.59%
    • 솔라나
    • 199,300
    • +4.45%
    • 에이다
    • 553
    • +3.56%
    • 이오스
    • 805
    • +0.37%
    • 트론
    • 164
    • +1.86%
    • 스텔라루멘
    • 132
    • +2.33%
    • 비트코인에스브이
    • 62,600
    • +2.37%
    • 체인링크
    • 20,110
    • +3.71%
    • 샌드박스
    • 454
    • +2.4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