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오롱인더, 2‧3분기 주가 회복 기대…내년 호황기 도달”

입력 2024-05-21 08:26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유안타증권, 투자의견 ‘매수’‧목표주가 7만 원 유지

유안타증권이 코오롱인더에 대해 올해 2~3분기 업황 개선 등으로 주가 회복이 기대될 것으로 전망했다. 투자의견은 ‘매수’, 목표주가는 7만 원을 유지했다. 전 거래일 기준 종가는 4만1750원이다.

21일 황규원 유안타증권 연구원은 “올해 1분기 실적은 매출액 1조2000억 원, 영업이익 306억 원, 지배주주 순이익 179억 원 등”이라며 “영업이익은 전년 동기 289억 원 대비 6% 소폭 개선된 수치”라고 했다.

황 연구원은 “산업자재, 패션 부문 성장이 정체된 가운데, 적자사업인 필름 구조조정을 앞두고 명예퇴직 비용 50억 원이 발생됐다”며 “부문별 이익은 산업자재 부문 318억 원, 화학 부문 155억 원, 패션 부문 24억 원, 필름‧기타 191억 원 등”이라고 했다.

황 연구원은 “올해 2~3분기 합산 영업이익은 1186억 원”이라며 “전년 동기 대비 35% 개선될 전망”이라고 했다.

그는 “직물 타이어 보강재가 회복 국면에 진입했다”며 “코오롱인더 1월 아라미드(전선 피복) 7800톤 증설, 2분기 고순도 석유수지(액체 접착제) 1만 톤, 3분기 아라미드 펄프(브레이크 패드) 1500톤 설비 확장이 이어진다”고 했다.

또 “적자인 PET 필름 구조조정으로, 연간 700억 원 적자가 줄어든다”며 “한앤코와 공동 자회사를 설립하는데, 보유지분율이 20% 미만이 예상된다”고 했다.

황 연구원은 “올해 연간 영업이익 추정치는 2165억 원으로, 전년 1576억 원 대비 37% 개선되는 수치”라며 “적자사업 정리와 증설 효과에 힘입어, 내년에는 2504억 원으로 2021~2022년 호황기에 도달할 전망”이라고 했다.

그는 “현재 주가순자산비율(PBR)은 0.43배 수준으로 과거 밴드(0.4~1.3배) 하단에 위치한다”며 “2~3분기 주가 회복력이 클 것”이라고 봤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MZ세대, 최대 관심사도 스트레스 이유도 '돈' [데이터클립]
  • 한동훈·나경원·원희룡 릴레이 출사표…국민의힘 전당대회 '관전 포인트'는? [이슈크래커]
  • 단독 구광모도 픽한 ‘휴머노이드’…LG, ‘이노베이션 카운슬’서 집중 논의
  • 변우석, 드디어 '성덕' 됐다…손흥민 사인 티셔츠 받고 인증
  • '6만 달러' 비트코인, 이더리움 ETF 승인 앞두고 투심 급격히 얼어붙어 [Bit코인]
  • [종합] 엔비디아 6%대 급락에 뉴욕증시 혼조…나스닥 1.09%↓
  • 확 줄은 금융권 희망퇴직…신규 채용문도 굳게 닫혔다
  • 비급여치료 '우후죽순'…과잉진료 '대수술' [멍든 실손보험上]
  • 오늘의 상승종목

  • 06.25 10:44 실시간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85,166,000
    • -4.52%
    • 이더리움
    • 4,719,000
    • -2.22%
    • 비트코인 캐시
    • 524,500
    • -2.33%
    • 리플
    • 669
    • -0.59%
    • 솔라나
    • 185,900
    • +3.74%
    • 에이다
    • 535
    • +0.19%
    • 이오스
    • 800
    • +1.39%
    • 트론
    • 169
    • +0.6%
    • 스텔라루멘
    • 126
    • +0%
    • 비트코인에스브이
    • 62,050
    • -3.72%
    • 체인링크
    • 19,310
    • +3.65%
    • 샌드박스
    • 463
    • +1.76%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