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세계까사, 서울 서래마을에 온라인 플랫폼 '굳닷컴' 쇼룸 오픈

입력 2024-05-15 13:19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굳닷컴' 쇼룸 오픈해 O2O 시스템·고객 접점 강화

▲신세계까사, 까사미아 서래마을점 내부 전경. (사진제공=신세계까사)
▲신세계까사, 까사미아 서래마을점 내부 전경. (사진제공=신세계까사)

신세계까사는 서울 서초구에 있는 ‘까사미아 서래마을점’에 온라인 쇼핑 플랫폼 ‘굳닷컴’의 오프라인 쇼룸을 오픈하며 온·오프라인(O2O) 서비스를 강화한다고 15일 밝혔다.

신세계까사는 기존 까사미아 매장에서는 볼 수 없던 온라인 한정 인기 제품에 대한 고객 경험과 편의를 제공하고자 이번 ‘굳닷컴 오프라인 쇼룸’을 기획했다.

까사미아 서래마을점 4층에 있는 굳닷컴 쇼룸은 온라인 단독 제품의 크기, 소재, 색상, 사용감 등을 직접 확인하고 체험해 볼 수 있다. 또한, 제품 옆에 비치된 QR 코드 스캔을 통해 굳닷컴에서 구매할 수 있는 O2O 매장이다.

QR 코드 스캔 시, 해당 제품의 굳닷컴 페이지로 바로 연결돼 손쉽게 세밀한 상품 정보를 확인하고 결제까지 원스톱으로 가능하다.

서래마을점 쇼룸에서는 굳닷컴에서 판매 상위 랭크를 차지하며 인기를 얻고 있는 까사미아의 대표 시리즈를 비롯한 다양한 리빙 제품 100여 종을 만나볼 수 있다.

특히, 까사미아의 베스트셀러 소파 ‘캄포’ 시리즈의 온라인 전용 상품을 다양하게 전시한다. 콤팩트한 사이즈에 캄포만의 오리지널리 ‘캄포 미니’, 슬림한 실루엣으로 인기몰이 중인 ‘캄포 슬림’ 등으로 꾸민 거실 공간을 직접 체험할 수 있다.

관리가 편한 세라믹 상판을 적용해 좋은 반응을 얻고 있는 ‘브로도 식탁’, 까사미아의 스테디셀러로 자리매김한 ‘옴므 1인 리클라이너’ 등 다이닝 · 거실 가구도 다양하다.

그 외 커트러리와 접시 등 테이블웨어부터 침구 · 러그 등 패브릭 제품, 조명과 거울 등 데코 제품까지 까사미아 인기 소품도 선보인다.

신세계까사는 내달 2일까지 굳닷컴 쇼룸 오픈을 기념해 SNS 인증샷 이벤트와 할인 쿠폰 증정 프로모션도 진행한다.

굳닷컴 쇼룸 방문 인증샷을 개인 인스타그램에 올리면 까사미아 오프라인 매장과 굳닷컴에서 현금처럼 사용할 수 있는 굳포인트 3000점을 선물한다. 또, 매장에 설치된 QR 코드를 통해 ‘굳닷컴’에 접속하면 온라인 전용 상품 5% 할인 쿠폰도 받을 수 있다.

신세계까사 관계자는 “주기적으로 전시 품목을 교체해 고객들이 가장 트렌디한 온라인 한정 제품의 실물을 직접 확인하고 굳닷컴에서 바로 구매할 수 있도록 운영할 계획”이라며 “앞으로도 편리하고 차별화된 쇼핑 경험을 제공하기 위해 온·오프라인을 유기적으로 결합한 새로운 매장과 서비스로 옴니채널을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성심당 대전역점’이 없어진다고?…빵 사던 환승객들 ‘절망’ [해시태그]
  • 경찰, 김호중 방문한 고급 유흥주점 새벽 압수수색
  • 다꾸? 이젠 백꾸·신꾸까지…유행 넘어선 '꾸밈의 미학' [솔드아웃]
  • "깜빡했어요" 안 통한다…20일부터 병원·약국 갈 땐 '이것' 꼭 챙겨야 [이슈크래커]
  • 부동산PF 구조조정 시계 빨라진다…신평사 3사 "정부 대책 정상화 기여"
  • "전쟁 터진 수준" 1도 오를 때마다 GDP 12% 증발
  • 유니클로 가방은 어떻게 ‘밀레니얼 버킨백’으로 급부상했나
  • AI 챗봇과 연애한다...“가끔 인공지능이란 사실도 잊어”
  • 오늘의 상승종목

  • 05.17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3,303,000
    • +0.54%
    • 이더리움
    • 4,320,000
    • +0.37%
    • 비트코인 캐시
    • 681,000
    • +1.26%
    • 리플
    • 724
    • +0%
    • 솔라나
    • 241,400
    • +0.88%
    • 에이다
    • 665
    • -0.3%
    • 이오스
    • 1,127
    • -1.05%
    • 트론
    • 170
    • -1.73%
    • 스텔라루멘
    • 150
    • -0.66%
    • 비트코인에스브이
    • 93,050
    • +1.58%
    • 체인링크
    • 23,190
    • +2.75%
    • 샌드박스
    • 618
    • -0.6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