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은행, 은행장 직속 '신사업추진위원회' 신설

입력 2024-05-13 13:22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비은행ㆍ혁신 사업 속도

▲조병규 우리은행장. (사진제공=우리금융그룹)
▲조병규 우리은행장. (사진제공=우리금융그룹)

우리은행이 조병규 은행장 직속으로 ‘신사업추진위원회’를 설립하고 신기술 기반 혁신사업 추진에 박차를 가한다.

13일 우리은행에 따르면 지난 9일 설립된 신산업추진위원회는 조 행장이 직접 의장을 맡고, 국내영업부문장과 기업투자금융부문장을 비롯해 △디지털 △IT △리스크 △HR △경영기획 등 다섯 명의 그룹장이 위원으로 참여한다. 효율적이고 적시성 있는 의사결정으로 속도감 있는 신사업을 추진하기 위해 출범했다.

신사업추진위는 △혁신적인 신사업 발굴과 실행을 위한 협의 △신사업 성과 심의 △성과 연동 보상 체계 등을 논의하게 된다. 이를 통해 우리은행은 신사업추진을 위한 전사적 협업을 강화하는 한편, 도전과 혁신문화를 확산시킨다는 계획이다.

특히 우리은행은 알뜰폰 사업 진출을 적극 추진 중이다. 올해 상반기 내 통신사 선정을 마무리짓고 하반기에는 관련 조직을 키우고 인프라 구축을 마무리한다는 방침이다. 우리은행은 토큰증권발행(STO) 사업에도 적극적인 관심을 보이고 있다.

우리은행은 신사업 추진계획과 진행현황을 주기적으로 모니터링할 계획이다. 이를 통해 시장 변화에 신속하게 대응하는 등 사업 추진의 전략적 유연성을 확보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신기술 확보 및 신사업 진출을 위한 전략적 투자(SI) 프로세스 재정비를 통해 유망 스타트업과 전략적 제휴도 확대할 예정이다.

조 행장은 “신사업추진위원회는 비금융업종과 전략적 제휴, 신기술 기반 혁신사업 등을 속도감 있고 과감하게 추진할 동력을 제공할 것”이라며 “우리은행은 미래금융을 선도하기 위한 신사업을 지속 발굴해 새롭고, 더 나은 경험과 가치를 창출하겠다”고 말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옷 어디서 사세요?…사용 만족도 높은 '패션 앱'은 [데이터클립]
  • '최강야구' 니퍼트도 눈치 보는 김성근 감독?…"그가 화가 났다고 생각합니까?"
  • "파도 파도 끝이 없다"…임영웅→아이유, 끝없는 '미담 제조기' 스타들 [이슈크래커]
  • 단독 김홍국의 아픈 손가락 하림산업, 6월 ‘논현동 하림타워’ 소집령 발동
  • 마운트곡스發 비트코인 14억 개 이동…매도 압력에 비트코인 ‘후퇴’
  • 나스닥 고공행진에도 웃지 못한 비트코인…밈코인은 게임스탑 질주에 '나 홀로 상승' [Bit코인]
  • 전세사기 특별법 공방은 예고편?…22대 국회 ‘부동산 입법’ 전망도 안갯속
  • 반도체 위기인데 사상 첫 노조 파업…삼성전자, 경영 악화 심화하나
  • 오늘의 상승종목

  • 05.29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3,946,000
    • -0.66%
    • 이더리움
    • 5,282,000
    • -2.02%
    • 비트코인 캐시
    • 648,000
    • -0.54%
    • 리플
    • 734
    • -0.27%
    • 솔라나
    • 233,600
    • -1.48%
    • 에이다
    • 640
    • +0.79%
    • 이오스
    • 1,132
    • +0.8%
    • 트론
    • 156
    • +0.65%
    • 스텔라루멘
    • 150
    • +0%
    • 비트코인에스브이
    • 86,300
    • -0.63%
    • 체인링크
    • 26,480
    • +5.25%
    • 샌드박스
    • 630
    • +1.61%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