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대중교통 요금 20% 환급"...K-패스 오늘부터 발급

입력 2024-04-24 13:26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K-패스 BI, 모바일 앱, 홈페이지 화면. (국토교통부)
▲K-패스 BI, 모바일 앱, 홈페이지 화면. (국토교통부)

카드사들이 매월 15회 이상 대중교통을 이용하면 이용금액의 최소 20% 이상을 돌려받는 대중교통카드인 ‘K-패스’ 카드를 일제히 출시했다.

24일 카드업계에 따르면 K-패스 카드는 신한·삼성·현대·KB국민·하나·우리·BC(BC바로, 광주은행, IBK기업은행, 케이뱅크)·농협·DGB유페이·이동의 즐거움(모바일 이즐, 카카오페이 모바일교통카드) 등 10개 협업 카드사를 통해 발급이 가능하다. 내달 1일부터는 기존의 알뜰교통카드 서비스를 대체해 도입된다.

K-패스를 이용하면 일반인은 대중교통 지출 금액의 20%, 청년은 30%, 저소득층은 53%를 다음 달 돌려받는다. 버스와 지하철은 물론 광역버스, 마을버스, 수도권 광역급행철도 GTX 등도 포함되고 서울과 경기를 포함한 전국에서 사용할 수 있다.

K-패스 운영비용은 정부와 지자체가 각각 50%씩 나눠서 부담하고 서울시만 60%를 책임진다.

카드를 발급받은 뒤 K-패스 신규가입자는 K-패스 애플리케이션(앱) 또는 웹사이트에서 신규 회원가입을 해야 하며, 기존 알뜰교통카드 이용자는 회원 전환 절차를 거쳐야 한다.

신한카드는 이날 ‘K-패스 신한카드를’ 출시한다고 밝혔다. KB국민카드와 BC카드, NH농협카드, 카카오페이 등도 K-패스 전용카드를 출시했다.

각 카드사는 K-패스 카드 출시를 기념해 다양한 이벤트도 진행한다. BC카드는 내달 31일까지 K-패스 카드를 발급받는 모든 고객에게 초년도 연회비를 면제해준다. 발급 후 애플리케이션(앱) 내 이벤트 페이지를 통해 응모한 고객을 대상으로 6월 30일까지 누적 이용한 대중교통 금액의 15%를 추가 캐시백해준다.

NH농협카드는 K-패스 카드의 합산 이용액 20만 원당 1개의 추첨권을 부여하고 신한카드는 대중교통(버스, 지하철) 10% 할인 서비스를 제공한다. KB국민카드는 K-패스 카드로 KB페이(Pay) 결제 건당 1만 원 이상 이용시 선착순으로 1500명에게 스타벅스 쿠폰을 제공한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역직구 날개’ 펼친 K커머스…정부 ‘직구 정책’에 꺾이나 [지금은 K역직구 골든타임]
  • 기자들 피해 6시간 버티다 나온 김호중 "죄인이 무슨 말이 필요하겠나"
  • '동네북'된 간편결제…규제묶인 카드사 vs 자유로운 빅테크 [카드·캐피털 수난시대 下]
  • 방콕 비상착륙한 싱가포르 여객기 현장모습…"승객 천장으로 솟구쳐" 탑승객 1명 사망
  • 기업 체감경기 소폭 개선…제조업 업황실적BSI, 1년6개월來 최고치
  • ‘시세차익 4억’…세종 린 스트라우스 아파트 무순위 청약에 44만 명 운집
  • ‘인기 있는 K팝스타’는 여자가 너무 쉬웠다…BBC가 알린 ‘버닝썬’ 실체 [해시태그]
  • 서울시민이 뽑은 랜드마크 1위는 '한강'…외국인은 '여기' [데이터클립]
  • 오늘의 상승종목

  • 05.21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6,775,000
    • +1.57%
    • 이더리움
    • 5,240,000
    • +5.73%
    • 비트코인 캐시
    • 711,500
    • +2.3%
    • 리플
    • 741
    • +0.95%
    • 솔라나
    • 246,300
    • -3.49%
    • 에이다
    • 684
    • +0.29%
    • 이오스
    • 1,201
    • +3.98%
    • 트론
    • 170
    • +0%
    • 스텔라루멘
    • 156
    • +2.63%
    • 비트코인에스브이
    • 95,400
    • +1.38%
    • 체인링크
    • 23,010
    • -2.42%
    • 샌드박스
    • 645
    • +1.57%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