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퓨처엠, 어려운 업황 속 수익성 방어…실적 선방 전망”

입력 2024-04-24 08:22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KB증권, 투자의견 ‘매수’ 유지‧목표주가 40만 원 유지

KB증권이 포스코퓨처엠에 대해 어려운 이차전지 업황 속에서도 수익성 방어가 잘되고 있는 것으로 분석했다. 투자의견은 ‘매수’, 목표주가는 40만 원을 유지했다. 전 거래일 기준 종가는 27만5000원이다.

24일 이창민 KB증권 연구원은 “포스코퓨처엠의 올해 1분기 실적은 매출액 1조1300억 원, 영업이익 453억 원으로 추정돼 컨센서스를 상회할 전망”이라며 “이차전지 업황이 여전히 어려운 와중에도 상대적인 실적 선방이 예상된다”고 했다.

이 연구원은 포스코퓨처엠의 양극재 사업에 대해 “그동안 수율이 저조했던 N86 제품의 수율이 개선됐고, 전방 수요 부진으로 판매량이 급감했던 N65 제품의 판매도 일시적으로나마 회복됐다”며 “이에 따라 전 분기 대비 20% 수준의 판매량 증가가 예상되나, 리튬 가격 하락 영향으로 평균판매단가(ASP)도 20% 급감할 것으로 추정돼 전 분기와 유사한 수준의 매출액이 전망된다”고 했다.

그는 “수익성 측면에서는 200억 원 수준의 재고평가손실 환입 효과로 3%대 마진율이 기대된다”며 “음극재는 파나소닉, 얼티엄셀즈 등 신규 고객향 물량 증가로 판매량 증가 및 수익성 개선이 예상된다”고 했다.

이어 “그동안 분기별 실적 변동 폭이 컸던 음극재 사업은 탈중국 의지가 강한 신규 고객들의 비중 증가로 안정적인 실적 흐름이 기대된다”고 덧붙였다.

이 연구원은 “포스코퓨처엠의 올해 실적은 매출액 5조300억 원, 영업이익 2111억 원으로 추정된다”며 “전기차 수요 둔화 영향은 당분간 지속될 것으로 전망되나, 양극재의 경우 바인딩 계약의 비중이 상대적으로 높아 경쟁 업체들 대비 추가적인 판매량 감소 가능성은 제한적일 것”이라고 봤다.

그는 “어려운 환경에서도 상대적으로 수익성 방어가 잘되고 있다”며 “당분간 업종 내 경쟁 업체들 대비 시장 내 주목도가 높을 것”이라고 말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옷 어디서 사세요?…사용 만족도 높은 '패션 앱'은 [데이터클립]
  • "파도 파도 끝이 없다"…임영웅→아이유, 끝없는 '미담 제조기' 스타들 [이슈크래커]
  • 단독 김홍국의 아픈 손가락 하림산업, 6월 ‘논현동 하림타워’ 소집령 발동
  • 마운트곡스發 비트코인 14억 개 이동…매도 압력에 비트코인 ‘후퇴’
  • '최강야구' 니퍼트도 눈치 보는 김성근 감독?…"그가 화가 났다고 생각합니까?"
  • 나스닥 고공행진에도 웃지 못한 비트코인…밈코인은 게임스탑 질주에 '나 홀로 상승' [Bit코인]
  • 전세사기 특별법 공방은 예고편?…22대 국회 ‘부동산 입법’ 전망도 안갯속
  • 반도체 위기인데 사상 첫 노조 파업…삼성전자, 경영 악화 심화하나
  • 오늘의 상승종목

  • 05.29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3,930,000
    • -0.89%
    • 이더리움
    • 5,292,000
    • -2.04%
    • 비트코인 캐시
    • 649,000
    • -0.92%
    • 리플
    • 736
    • +0%
    • 솔라나
    • 234,000
    • +0%
    • 에이다
    • 640
    • +0.16%
    • 이오스
    • 1,133
    • +0.44%
    • 트론
    • 154
    • -0.65%
    • 스텔라루멘
    • 151
    • +0%
    • 비트코인에스브이
    • 87,100
    • -0.06%
    • 체인링크
    • 25,900
    • +2.82%
    • 샌드박스
    • 634
    • +1.6%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