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산퓨얼셀, 하반기 수익성 회복될 것…목표가 11%↓”

입력 2024-04-22 08:00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NH투자증권, 투자의견 ‘매수’ 유지…목표주가 2만4000원으로 하향

NH투자증권이 두산퓨얼셀에 대해 하반기부터 연료전지 생산량 증가로 수익성이 회복될 것으로 전망했다. 투자의견은 ‘매수’ 유지, 목표주가는 기존 2만7000원에서 2만4000원으로 하향 조정했다. 전 거래일 기준 종가는 1만8850원이다.

22일 정연승 NH투자증권 연구원은 “올해 매출액 추정치를 5080억 원으로 기존 추정치 대비 27% 하향했다”며 “고정비 부담 및 저수익 상품 매출 반영으로 영업이익을 193억 원으로 큰 폭으로 하향했다”고 했다.

정 연구원은 “국내의 경우 일반수소발전 입찰 시장에 따른 연료전지 매출이 계획대로 나타날 예정”이라면서도 “신재생에너지발전의무화(RPS) 제도 관련 국내 연료전지 프로젝트와 중국향 매출이 계획보다 더디게 진행되는 점을 반영했다”고 했다.

다만 그는 “일반수소발전 입찰 시장으로 연간 100MW 규모의 신규 수주가 가능하다”며 “청정수소발전 입찰 시장 및 분산에너지특별법 등을 통해 30~40MW 추가 수주를 기대한다”고 했다.

정 연구원은 “유지보수를 감안하면 국내에서 연간 최소 5000억 원 매출 확보가 가능하다”며 “해외 연료전지 수출 여부에 따라 추가 성장 여력이 존재한다”고 했다.

이어 “수익성 측면에서는 저수익성 상품 재고 정상화가 되는 내년부터 영업이익률 6~7% 수준으로 회복할 전망”이라고 덧붙였다.

정 연구원은 “1분기 매출액은 496억 원, 영업이익은 7억 원을 기록하면서 시장 컨센서스 수준의 실적을 기록할 전망”이라며 “연료전지 제조 및 납품 매출액이 부진한 가운데, 유지보수 중심으로 매출액이 기록돼 고정비 부담은 여전하다”고 했다.

다만 그는 “재고자산 부담은 하반기로 가면서 해소돼 운전자본 부담이 완화될 전망”이라고 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엔비디아, ‘실적 축포’로 AI 열풍 다시 입증…주가 사상 첫 1000달러 돌파
  • 뉴진스만의 Y2K 감성, '우라하라' 스타일로 이어나갈까 [솔드아웃]
  • 인스타로 티 내고 싶은 연애…현아·미주 그리고 송다은·김새론 [해시태그]
  • “뚱뚱하면 빨리 죽어”…각종 질병 원인 되는 ‘비만’
  • [인터뷰] '설계자' 강동원 "극장에서 보면 훨씬 더 좋은 영화"
  • 서울역 칼부림 예고글 올라온 디시인사이드, 경찰 압수수색
  • 내년도 의대 증원계획 확정…의사·정부 대화 실마리 ‘깜깜’
  • 미국 증권위, 비트코인 이어 이더리움 현물 ETF 상장 승인
  • 오늘의 상승종목

  • 05.24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5,613,000
    • +1.08%
    • 이더리움
    • 5,196,000
    • -2.46%
    • 비트코인 캐시
    • 691,500
    • +0.66%
    • 리플
    • 744
    • +1.36%
    • 솔라나
    • 233,300
    • -6%
    • 에이다
    • 638
    • -1.69%
    • 이오스
    • 1,166
    • +1.83%
    • 트론
    • 160
    • -0.62%
    • 스텔라루멘
    • 154
    • +1.32%
    • 비트코인에스브이
    • 88,050
    • -2.11%
    • 체인링크
    • 24,050
    • +3.93%
    • 샌드박스
    • 621
    • +0.81%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