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하성, 주루 센스로 팀 2연승 이끌어…‘2볼넷’ 추가로 출루율 0.333

입력 2024-04-16 15:46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지난달 21일 서울 구로구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2024 미국 메이저리그(MLB) 월드투어 서울시리즈 공식 개막전 샌디에이고 파드리스와 LA 다저스의 2차전 경기, 샌디에이고 김하성이 그라운드에 입장하고 있다.(뉴시스)
▲지난달 21일 서울 구로구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2024 미국 메이저리그(MLB) 월드투어 서울시리즈 공식 개막전 샌디에이고 파드리스와 LA 다저스의 2차전 경기, 샌디에이고 김하성이 그라운드에 입장하고 있다.(뉴시스)
전날 개인 한 경기 최다 볼넷(4개)을 작성한 김하성(29·샌디에이고 파드리스)이 또 다시 3출루를 작성하며 팀의 승리에 기여했다.

김하성은 16일(한국시간) 미국 위스콘신주 밀워키의 아메리칸 패밀리 필드에서 열린 ‘2024 메이저리그’(MLB) 밀워키 브루어스와의 경기에 6번 타자 유격수로 선발 출전해 3타수 1안타 1타점 2볼넷 1득점을 기록했다.

전날 빅리그 데뷔 후 처음으로 볼넷 4개를 얻어냈던 김하성은 이날 역시 뛰어난 선구안을 발휘해 3차례 출루에 성공했다.

김하성은 첫 타석에서 안타 만들어내며 타율은 0.215에서 0.221(68타수 15안타)로 소폭 끌어올렸다. 출루율은 0.316에서 0.333으로 올랐고 시즌 9번째 타점을 기록했다.

2회 2사 주자 없는 상황에서 선발 조 로스의 87.4마일(약 140.7㎞)의 낮은 슬라이더를 잡아당겨 좌익수 앞에 떨어지는 안타를 쳤다. 이후 잭슨 메릴이 안타를 때려내며 3루까지 진루했으나 루이스 캄푸사노가 헛스윙 삼진을 당했다.

이어지는 타석에서 김하성은 타점과 볼넷, 득점을 기록했다.

4회 1사 1, 3루에서 2루수 방면으로 땅볼을 쳐 3루 주자 제이크 크로넨워스를 홈으로 불러들인 김하성은 5회 2사 1, 2루 찬스에서 투수의 피치 클록 위반을 끌어내 볼넷 출루에 성공, 만루 상황을 만들었다.

이후 메릴이 안타를 뽑아내며 2루를 밟은 김하성은 후속 타자의 안타로 파고들어 득점을 올렸다. 이 득점으로 샌디에이고는 5-3으로 앞서가며 안정을 찾았다.

7회 볼넷으로 3번째 출루를 오나성한 김하성은 9회 1사 1루에서도 타석에 섰으나 유격수 땅볼에 머물렀다.

한편 이날 밀워키를 7-3으로 꺾고 2연승을 달린 샌디에이고는 서부지구에서 두 번째로 10승 고지를 밟았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역직구 날개’ 펼친 K커머스…정부 ‘직구 정책’에 꺾이나 [지금은 K역직구 골든타임]
  • 기자들 피해 6시간 버티다 나온 김호중 "죄인이 무슨 말이 필요하겠나"
  • '동네북'된 간편결제…규제묶인 카드사 vs 자유로운 빅테크 [카드·캐피털 수난시대 下]
  • 방콕 비상착륙한 싱가포르 여객기 현장모습…"승객 천장으로 솟구쳐" 탑승객 1명 사망
  • 기업 체감경기 소폭 개선…제조업 업황실적BSI, 1년6개월來 최고치
  • ‘시세차익 4억’…세종 린 스트라우스 아파트 무순위 청약에 44만 명 운집
  • ‘인기 있는 K팝스타’는 여자가 너무 쉬웠다…BBC가 알린 ‘버닝썬’ 실체 [해시태그]
  • 서울시민이 뽑은 랜드마크 1위는 '한강'…외국인은 '여기' [데이터클립]
  • 오늘의 상승종목

  • 05.21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6,865,000
    • +1.74%
    • 이더리움
    • 5,253,000
    • +6.19%
    • 비트코인 캐시
    • 712,000
    • +2.45%
    • 리플
    • 742
    • +1.09%
    • 솔라나
    • 246,300
    • -3.34%
    • 에이다
    • 684
    • +0.44%
    • 이오스
    • 1,201
    • +3.98%
    • 트론
    • 171
    • +0.59%
    • 스텔라루멘
    • 156
    • +2.63%
    • 비트코인에스브이
    • 95,400
    • +1.38%
    • 체인링크
    • 23,020
    • -2.17%
    • 샌드박스
    • 645
    • +1.4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