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케미칼, 업황 바닥에 1분기 적자 지속 전망”

입력 2024-04-16 08:24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한국투자증권, 투자의견 ‘매수’ 유지…목표주가 16만 원으로 하향

한국투자증권이 롯데케미칼에 대해 화확 시황 부진으로 1분기 적자가 지속될 것으로 전망했다. 투자의견은 ‘매수’ 유지, 목표주가는 기존 18만 원에서 16만 원으로 하향 조정했다. 전 거래일 기준 종가는 10만7800원이다.

16일 최고운 한국투자증권 연구원은 “롯데케미칼은 1분기에도 적자가 이어질 전망”이라며 “매출액은 4조6000억 원, 영업손실은 1222억 원으로 추정된다”고 했다.

최 연구원은 “나프타분해시설(NCC) 시황은 여전히 손익분기점(BEP) 레벨인 300달러에 못 미치고 있다”며 “그만큼 수요 회복은 더딘 가운데 공급 부담이 스프레드를 억누르고 있다”고 했다.

그는 “화학 시황은 부진도 새로운 일은 아니라 영업손실 컨센서스 역시 이미 1070억 원으로 내려와 있다”며 “4월 이후 추정치 기준으로는 1204억 원인만큼 1분기 영업손실은 이미 주가에 선반영된 악재라고 판단된다”고 했다.

최 연구원은 “화학 업황은 바닥을 지나고 있다”며 “2분기에도 아직 흑자전환은 어려워도 긍정적인 재고 래깅효과를 따라 적자 폭은 축소될 전망”이라고 했다.

최 연구원은 “NCC 업황이 하반기 턴어라운드하면 롯데케미칼은 어려운 시기에도 추진했던 신규 투자의 성과도 재평가받게 될 것”이라며 “매수 의견을 유지한다”고 했다.

다만 그는 “NCC 실적 부진과 중국 경기 불확실성이 장기화하면서 근본적으로 중국 사이클을 따라가던 전통 화학업종에 대한 투자 매력이 흔들리고 있다”며 “단기적인 흑자전환만으로 과거의 밸류에이션을 회복하기 어려울 것으로 판단된다”고 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역직구 날개’ 펼친 K커머스…정부 ‘직구 정책’에 꺾이나 [지금은 K역직구 골든타임]
  • 기자들 피해 6시간 버티다 나온 김호중 "죄인이 무슨 말이 필요하겠나"
  • '동네북'된 간편결제…규제묶인 카드사 vs 자유로운 빅테크 [카드·캐피털 수난시대 下]
  • 방콕 비상착륙한 싱가포르 여객기 현장모습…"승객 천장으로 솟구쳐" 탑승객 1명 사망
  • 금융당국 가계대출 엇박자 정책 불똥...저금리 ‘대환대출’ 막혔다
  • ‘시세차익 4억’…세종 린 스트라우스 아파트 무순위 청약에 44만 명 운집
  • ‘인기 있는 K팝스타’는 여자가 너무 쉬웠다…BBC가 알린 ‘버닝썬’ 실체 [해시태그]
  • 서울시민이 뽑은 랜드마크 1위는 '한강'…외국인은 '여기' [데이터클립]
  • 오늘의 상승종목

  • 05.21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7,035,000
    • -0.28%
    • 이더리움
    • 5,252,000
    • +4.91%
    • 비트코인 캐시
    • 712,500
    • +1.42%
    • 리플
    • 743
    • +1.23%
    • 솔라나
    • 245,800
    • -3.11%
    • 에이다
    • 682
    • +0%
    • 이오스
    • 1,200
    • +3.54%
    • 트론
    • 170
    • +0%
    • 스텔라루멘
    • 155
    • +1.31%
    • 비트코인에스브이
    • 95,500
    • +0.74%
    • 체인링크
    • 23,080
    • -2.2%
    • 샌드박스
    • 641
    • +0.79%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