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마모토에 ‘홈런 시위’ 김하성, 다저스 상대 시즌 3번째 2루타

입력 2024-04-14 16:48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USA TODAY/연합뉴스)
▲(USA TODAY/연합뉴스)

김하성(28·샌디에이고 파드리스)이 올 시즌 3번째 2루타를 치면서 3경기 연속 안타 행진을 이어갔다.

김하성은 14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 다저스타디움에서 열린 2024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로스앤젤레스 다저스와 방문 경기에 6번 타자 유격수로 선발 출전해 4타수 1안타 1득점을 기록했다.

앞서 13일 다저스 선발투수 야마모토 요시노부를 상대로 시즌 2호 홈런포를 쏘아 올렸던 김하성은 2루타를 생산해내며 장타력을 뽐냈다.

이날 김하성은 2회초 2사 주자 없는 상황에서 첫 타석을 맞이해 외야 뜬공으로 물러났다.

2회와 5회 연속해서 우익수 뜬공으로 돌아선 김하성은 3번째 타석에서 장타를 쳤다.

샌디에이고가 1-4로 뒤진 7회초 2사 주자 없는 상황에서 김하성은 다저스 오른손 선발 개빈 스톤의 시속 154㎞ 싱커를 받아쳐 1루수 옆을 뚫는 2루타를 쳤다.

김하성의 올 시즌 3번째 2루타이자 7번째 장타(홈런 2개, 3루타 2개)다. 후속 타자 타일러 웨이드가 우전 적시타를 쳐 김하성은 시즌 10번째 득점도 올렸다.

김하성은 9회 1사 1, 2루의 마지막 타석에서는 2루 땅볼에 그쳤다.

김하성의 시즌 타율은 0.217에서 0.219(64타수 14안타)로 소폭 상승했다.

수비에서 김하성은 실수를 한 차례 범해 시즌 실책 4개를 기록했다. 2회말 2사 1루에서 다저스 엔리케 에르난데스의 평범한 땅볼 타구를 놓쳐 올 시즌 4번째 실책을 범한 김하성은 다음 타자 개빈 럭스의 빗맞은 타구를 좌익수 바로 앞까지 달려간 뒤 몸을 날려 잡아냈다.

한편 샌디에이고는 2-5로 패배, 2연승이 중단되며 시즌 전적 8승9패가 됐다. 2연패에서 벗어난 다저스는 11승6패로 서부지구 1위를 수성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성심당 대전역점’이 없어진다고?…빵 사던 환승객들 ‘절망’ [해시태그]
  • 경찰, 김호중 방문한 고급 유흥주점 새벽 압수수색
  • 다꾸? 이젠 백꾸·신꾸까지…유행 넘어선 '꾸밈의 미학' [솔드아웃]
  • "깜빡했어요" 안 통한다…20일부터 병원·약국 갈 땐 '이것' 꼭 챙겨야 [이슈크래커]
  • 부동산PF 구조조정 시계 빨라진다…신평사 3사 "정부 대책 정상화 기여"
  • "전쟁 터진 수준" 1도 오를 때마다 GDP 12% 증발
  • 유니클로 가방은 어떻게 ‘밀레니얼 버킨백’으로 급부상했나
  • AI 챗봇과 연애한다...“가끔 인공지능이란 사실도 잊어”
  • 오늘의 상승종목

  • 05.17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3,211,000
    • +0.69%
    • 이더리움
    • 4,331,000
    • +1%
    • 비트코인 캐시
    • 683,500
    • +2.78%
    • 리플
    • 725
    • +0%
    • 솔라나
    • 241,700
    • +1%
    • 에이다
    • 667
    • -0.15%
    • 이오스
    • 1,127
    • -0.7%
    • 트론
    • 170
    • -1.16%
    • 스텔라루멘
    • 150
    • -0.66%
    • 비트코인에스브이
    • 93,200
    • +2.81%
    • 체인링크
    • 23,100
    • +2.48%
    • 샌드박스
    • 617
    • -0.4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