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징주] 밸류업 기대감 후퇴 계속…금융주 약세

입력 2024-04-12 14:46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제22대 총선 야당 압승에 따른 정부 ‘기업 밸류업 프로그램’ 기대감 후퇴 여파가 이어지며 12일 금융주가 일제히 내림세다.

이날 오후 2시 25분 현재 하나금융지주는 전 거래일 대비 4.83% 내린 5만5200원에 거래되고 있다.

신한지주와 KB금융은 각각 3.48%, 2.78% 하락한 4만1600원, 6만6400원에 거래 중이다. 우리금융지주(-2.69%)와 메리츠금융지주(-2.60%)도 약세다.

여당 총선 패배에 기업 밸류업 프로그램 추진에 필요한 법 개정이 난항을 겪을 것이라는 전망이 나온 영향을 받은 것으로 풀이된다. 금융주는 대표적 저 주가순자산비율(PBR) 종목군이자 밸류업 프로그램 수혜주로 꼽혀왔다.

박소연 신영증권 연구원은 “배당소득 분리과세, 자사주 소각 시 법인세 감면 등 세제 개편안의 국회 통과가 불투명해지며 밸류업 프로그램 추진 동력은 약화될 가능성이 크다”고 분석했다.

그러면서 “총선 패배로 인적 쇄신 필요성이 제기된다면 그간 밸류업 정책을 이끌었던 금융당국에도 변화가 있을 수 있다”고 관측했다.

장중 매매동향은 잠정치이므로 실제 매매동향과 차이가 발생할 수 있습니다.
이로 인해 일어나는 모든 책임은 투자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없어서 못 파는 글로벌 비만치료제, 국내는 언제 상륙?
  • “엔비디아 HBM 부족, 삼성전자가 공급”…삼전 ‘매수’ 권하는 증권가
  • '선재 업고 튀어' 변우석, 화보 공개…선친자 마음 훔친 '만찢남'
  • 전기차 수요 브레이크, 우회로 찾는 K배터리 [K배터리 캐즘 출구전략]
  • 단독 서울 북한산 전망 가능한 한옥 컨셉 스파·온수풀 생긴다
  • 손혁도 '자진사퇴' 의사 밝혔지만…한화에 남은 이유
  • 강형욱 "폭언·욕 한 적 없어" vs 전 직원 "녹취 있다"
  • 눈에 밟히는 자녀들, 남은 정…다양한 이혼의 풍경 [서초동MSG]
  • 오늘의 상승종목

  • 05.27 15:22 실시간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5,450,000
    • -0.65%
    • 이더리움
    • 5,456,000
    • +4.4%
    • 비트코인 캐시
    • 674,000
    • -1.32%
    • 리플
    • 735
    • -2%
    • 솔라나
    • 230,100
    • -0.78%
    • 에이다
    • 640
    • +0.16%
    • 이오스
    • 1,153
    • -1.62%
    • 트론
    • 157
    • -0.63%
    • 스텔라루멘
    • 151
    • -1.95%
    • 비트코인에스브이
    • 88,000
    • -0.51%
    • 체인링크
    • 23,650
    • -4.21%
    • 샌드박스
    • 613
    • -2.5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