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테나, "잠수이별 배우 L씨, 이서진 아니다"…황당 루머에 강경 대응 예고

입력 2024-03-01 17:46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배우 이서진 (뉴시스)
▲배우 이서진 (뉴시스)

배우 이서진의 소속사 안테나 측이 ‘잠수이별 배우 L씨’ 루머에 강경 대응을 예고했다.

1일 안테나는 “당사는 최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 게재된 루머성 글에 대해 사실이 아니기에 외부적 대응을 최대한 자제해 왔다”라며 “다만, 이와 관련 소속 배우의 실명이 거론되며 악의적인 비방과 무분별한 허위 사실이 지속적으로 게시 및 유포되고 있음을 확인했다”라고 밝혔다.

이어 “더 이상 상황의 심각성을 묵과할 수 없다고 판단, 악성 루머를 만들고 이를 퍼뜨리며 배우의 인격과 명예를 훼손하는 행위에 대해 어떠한 선처나 합의 없이 강경하게 대응할 예정”이라며 법적 대응을 예고했다.

안테나는 “당사 소속 아티스트에게 늘 사랑과 응원 보내 주시는 팬 여러분께 감사드리며, 앞으로도 당사는 소속 아티스트의 권익을 위해 노력하겠다”라고 덧붙였다.

앞서 지난 22일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배우 L씨에게 잠수 이별 당했습니다’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다.

작성자는 “6년 전쯤 처음 만나기 시작했고 4년을 넘게 만났다. 근데 최근에 문자 한 통으로 일방적인 이별을 통보받았다. 완벽한 연락 두절”이라며 “마지막으로 만났을 때 좋았다. 관계도 엄청했고 제 신체 중요 부위 사진도 찍어갔다”라고 적었다.

이어 “그런데 며칠 후 일방적으로 문자 한 통 보내고 연락이 완전히 끊겼다”라며 “그런데 지금은 유튜브 같은 데서 추억거리처럼 이야기하는 걸 보면 상대에 대한 배려가 전혀 없다”라고 주장했다.

해당 글이 올라온 뒤 L씨 정체에 각종 추측이 이어졌다. 일각에서는 L씨가 안테나 소속 배우일 거라고 추측하기도 했다. 그러한 상황에서 작성자는 글을 삭제했지만, L씨가 이서진일 것이라는 추측은 기정사실처럼 떠돌았고 결국 소속사인 안테나가 입장정리에 나선 것으로 보인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아일릿 카피 때문" 민희진 주장 반박한 하이브 CEO…전사 이메일 돌렸다
  • 임영웅·아이유·손흥민…'억' 소리 나는 스타마케팅의 '명암' [이슈크래커]
  • 중소기업 안 가는 이유요?…"대기업과 월급 2배 차이라서" [데이터클립]
  • 법무부, ‘통장 잔고 위조’ 尹대통령 장모 가석방 보류
  • 윤보미·라도, 8년 열애 인정…"자세한 내용은 사생활 영역"
  • 단독 ‘70兆’ 잠수함 사업 가시화…캐나다 사절단, K-방산 찾았다
  • 단독 삼성전자 엄대현 법무실 부사장, 이례적 ‘원포인트’ 사장 승진
  • U-23 아시안컵 8강 윤곽…황선홍 vs 신태용 ‘운명의 대결’
  • 오늘의 상승종목

  • 04.23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6,332,000
    • +0.69%
    • 이더리움
    • 4,666,000
    • +1.21%
    • 비트코인 캐시
    • 738,000
    • +0.48%
    • 리플
    • 792
    • +2.46%
    • 솔라나
    • 229,600
    • +3.8%
    • 에이다
    • 737
    • -0.14%
    • 이오스
    • 1,210
    • +1.34%
    • 트론
    • 163
    • +0.62%
    • 스텔라루멘
    • 169
    • +0.6%
    • 비트코인에스브이
    • 104,300
    • +1.16%
    • 체인링크
    • 22,100
    • +0.18%
    • 샌드박스
    • 708
    • +0.57%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