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율형공립고 2.0' 40개교 지정…지역 교육혁신 이끈다

입력 2024-02-29 09:16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자율형 공립고 2.0 선정 지역 및 학교 (교육부)
▲자율형 공립고 2.0 선정 지역 및 학교 (교육부)

자율적인 교육과정 및 특화 프로그램 운영으로 지역 교육혁신을 선도하게 될 '자율형 공립고 2.0' 40개교가 지정됐다. 교육당국은 선정된 학교에 올해부터 5년간, 매년 2억 원을 지원한다.

교육부는 29일 '자율형 공립고 2.0'에 40개교를 선정했다고 밝혔다.

자율형 공립고란 학교 또는 교육과정을 자율적으로 운영하는 공립고등학교를 의미한다. 올해부터 추진되는 자율형 공립고 2.0은 종전의 자율형공립고와 달리 학교가 지자체·대학·기업 등 지역의 여러 주체와 협약을 체결한다.

지역별로는 △전남(11개교) △광주(5개교) △경북(5개교) △대구(5개교) △충북(4개교) △강원(3개교) △충남(3개교) △경기(2개교) △부산(2개교) 등이 선정됐다.

교육과정은 기존에는 일반고와 동일한 수준이었지만, 새 버전에서는 자사고·특목고 수준의 자율성을 부여한다. 일례로 부산은 한국수력원자력과 협력해 기장군에 소재한 자율형 공립구에 과학중점 특화형 교육모델, 과학기술 인재양성 맞춤형 프로그램을 도입할 예정이다.

선정 학교는 준비상황에 따라 오는 3월이나 9월부터 관련 학사 운영에 들어갈 예정이다. 교육혁신 모델을 적용할 수 있도록 교육과정 자율성 부여 등 특례도 적용된다. 교사 정원의 100%까지 초빙·교사 추가 배정이 허용되고, 교장공모제도 가능하도록 한다. 또한 희망하는 모든 학교에는 전문가 컨설팅을 제공한다.

김연석 교육부 책임교육정책실장은 "자율형 공립고 2.0 시범학교가 교육혁신을 선도하고 지역의 정주 여건을 개선해 장기적으로 지역소멸의 위기를 극복하는 첫 단추가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코로나19 '진짜 끝'…내달부터 위기단계 경계→관심 하향
  • 망고빙수=10만 원…호텔 망빙 가격 또 올랐다
  • ‘눈물의 여왕’ 속 등장한 세포치료제, 고형암 환자 치료에도 희망될까
  • ‘반감기’ 하루 앞둔 비트코인, 6만3000달러 ‘껑충’…나스닥과는 디커플링 [Bit코인]
  • 이번에도 싹 쓸어버릴까?…또 천만 노리는 ‘범죄도시4’, 역대 시리즈 정리 [인포그래픽]
  • 올림픽 목표 금메달 10개→7개 →5개…뚝뚝 떨어지는 이유는 [이슈크래커]
  • 살아남아야 한다…최강야구 시즌3, 월요일 야구 부활 [요즘, 이거]
  • 단독 두산그룹, 3년 전 팔았던 알짜회사 ‘모트롤’ 재인수 추진
  • 오늘의 상승종목

  • 04.19 13:57 실시간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1,576,000
    • +0.63%
    • 이더리움
    • 4,398,000
    • -1.01%
    • 비트코인 캐시
    • 689,500
    • -1.22%
    • 리플
    • 717
    • -2.05%
    • 솔라나
    • 204,400
    • +2.92%
    • 에이다
    • 653
    • -1.66%
    • 이오스
    • 1,101
    • +1.38%
    • 트론
    • 158
    • -2.47%
    • 스텔라루멘
    • 160
    • +0%
    • 비트코인에스브이
    • 95,050
    • -1.55%
    • 체인링크
    • 19,670
    • +0.67%
    • 샌드박스
    • 627
    • -1.57%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