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세계사이먼, 하리보코리아와 또 손잡는다

입력 2024-02-28 06:00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4월 말까지 하리보 블루밍 가든 진행…2회째 협업

▲파주 프리미엄 아울렛에 조성되는 하리보 팝업스토어 (사진제공=신세계사이먼)
▲파주 프리미엄 아울렛에 조성되는 하리보 팝업스토어 (사진제공=신세계사이먼)

신세계사이먼 프리미엄 아울렛이 젤리곰으로 유명한 하리보코리아와 손을 잡는다.

신세계사이먼은 29일부터 4월 28일까지 파주·여주·시흥·부산 프리미엄 아울렛에서 ‘하리보 블루밍 가든’(Haribo Blooming Garden)을 선보인다고 28일 밝혔다.

하리보 블루밍 가든은 신세계사이먼과 글로벌 기업 하리보 코리아가 협업해 국내 유통사 단독으로 선보이는 ‘체험형 오프라인 전시 프로젝트’로 올해 2회째 맞는다. 올해는 아트 플랫폼 프린트베이커리(Print Bakery)도 함께 참여해 아트(ART)와 즐거움(Fun)이 가득한 다채로운 체험 콘텐츠를 선보일 계획이다.

파주 프리미엄 아울렛에서는 새롭게 단장한 센트럴 스퀘어 일원에 ‘하리보 아트 갤리리’가 조성되어 고객에게 힐링과 전시라는 야외형 예술공간으로 탈바꿈 한다. 하리보와 프린트베이커리(Print Bakery)가 함께 조성하는 아트 갤러리에는 하리보의 대표 제품인 젤리곰을 캔버스 삼아 6명의 팝아트 작가가 11개의 다양한 대형 아트 전시물을 새롭게 선보인다. 3월 1일 에는 그래피티 작가의 라이브 드로잉 쇼도 함께 진행될 예정이다.

여주 프리미엄 아울렛은 이스트(EAST)광장에 초대형 온실 하우스를 배경으로 하리보 대표 젤리 아트워크 장식으로 꾸며진 원형 젤리 정원을 선보인다. 온실 가든 주변에는 하리보 인기 젤리제품을 모은 ‘스타믹스’로 꾸며진 플라워 포토존도 조성된다. 주변 나무에는 150여 개의 젤리곰 네온 조명으로 꾸며 야간에도 화려하고, 즐거운 분위기를 선사한다.

부산 프리미엄 아울렛은 분수광장 일대에 대형 하리보 마스코트인 골드베렌의 조형물과 다채로운 모양의 젤리로 꾸며진 블루밍 가든을 선보인다. 하리보를 상징하는 파란색 정원을 배경으로 노란·빨간색의 장식이 더해서 형형색색의 봄의 감성을 자아낸다.

시흥 프리미엄 아울렛은 센트럴 가든에 7M(미터) 규모의 초대형 골드베렌 조형물과 컬러풀한 초화식재가 어우러진 미니 젤리 플라워샵을 조성해 사진찍기 좋은 공간으로 재단장 한다.

프리미엄 아울렛 전점에서는 유리 온실 가든을 모티브로 조성된 초대형 하리보 팝업 스토어도 조성한다. 하리보 팝업스토어에는 젤리류·한정판 콜라보 작품 등 총 350여 종의 굿즈를 만나볼 수 있다.

신세계사이먼 관계자는 “봄 시즌을 맞아 오직 신세계 아울렛에서만 만나볼 수 있는 하리보 블루밍 가든을 올해 단독으로 진행하게 됐다”면서 “지난해보다 더욱 규모있게 아트와 즐거움이라는 새로운 콘셉트를 적용해 고객들에게 다채로운 쇼핑 경험을 선사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이번에도 싹 쓸어버릴까?…또 천만 노리는 ‘범죄도시4’, 역대 시리즈 정리 [인포그래픽]
  • 올림픽 목표 금메달 10개→7개 →5개…뚝뚝 떨어지는 이유는 [이슈크래커]
  • 살아남아야 한다…최강야구 시즌3, 월요일 야구 부활 [요즘, 이거]
  • 단독 두산그룹, 3년 전 팔았던 알짜회사 ‘모트롤’ 재인수 추진
  • 기후동행카드, 만족하세요? [그래픽뉴스]
  • 단독 저축은행 건전성 '빨간불'에 특급관리 나선 금융당국 [저축銀, 부실 도미노 공포①]
  • 野 소통 열어둔 尹, 이재명 언제 만나나
  • 또 한동훈 저격한 홍준표 “주군에게 대들다 폐세자되었을 뿐”
  • 오늘의 상승종목

  • 04.18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2,180,000
    • -1.49%
    • 이더리움
    • 4,470,000
    • -1.82%
    • 비트코인 캐시
    • 702,500
    • +0.93%
    • 리플
    • 728
    • -0.82%
    • 솔라나
    • 196,700
    • -1.7%
    • 에이다
    • 657
    • -1.94%
    • 이오스
    • 1,072
    • -2.63%
    • 트론
    • 160
    • -4.19%
    • 스텔라루멘
    • 160
    • -1.23%
    • 비트코인에스브이
    • 96,800
    • -0.87%
    • 체인링크
    • 19,460
    • -2.01%
    • 샌드박스
    • 634
    • -0.7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