뮤지컬 ‘애니’, 10월 국내 무대 오른다…아역 공개 오디션 개최

입력 2024-02-27 16:41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와이엔케이 홀딩스는 오는 10월 막을 올리는 뮤지컬 '애니'의 아역 배우 공개 오디션을 개최한다고 27일 밝혔다.

와이엔케이 홀딩스는 주인공 애니를 포함한 20여 명의 아역 배우를 선발할 예정이다. 원서 접수는 2월 26일부터 3월 15일까지이다. 오디션은 3월 22일부터 시작된다. 노래와 춤, 연기 능력을 갖추고 있는 7세(2016년생)에서 12세(2011년생)의 여자라면 누구나 지원할 수 있다.

합격자에게는 지정연기, 안무, 특기 등을 선보이는 2차 오디션 참가 자격이 주어진다. 최종 선발된 합격자는 7월부터 뮤지컬 기획자들과 본격적인 연습을 시작하게 될 예정이다.

뮤지컬 애니는 1976년 초연 후 브로드웨이에 입성해 50년 가까이 세계적으로 사랑을 받은 작품이다. 제31회 토니 어워즈에서 최우수 뮤지컬 상과 각본상, 음악상, 안무상, 여우주연상 등 7개 부문을 휩쓸며 작품성을 인정받았고, 뮤지컬 영화로도 제작되어 큰 성공을 거뒀다.

브로드웨이와 웨스트엔드에서 지속해서 공연을 진행해온 ‘애니’는 2006년 세종문화회관 대극장에서 국내 정식 초연돼 한국 뮤지컬 대상 베스트 외국뮤지컬상을 수상하며 국내에도 이름을 알렸다. 2019년에는 세종문화회관 개관 40주년을 맞아 공연됐다.

이 작품은 배고프고 힘들었던 미국 대공황시대를 배경으로 엄마 아빠를 찾아 고아원을 탈출한 열한 살 소녀 애니의 이야기를 다룬다. 애니를 싫어하는 원장 해니건과 애니의 친구들이 가세해 벌어지는 대결이 큰 재미를 선사할 예정이다.

음악을 맡은 장소영 작곡가는 “뮤지컬 애니는 오늘을 사는 지금 우리에게 필요한 위로이며, 최고의 넘버 ‘투모로우(Tomorrow)’를 통해 관객 모두의 가슴에, 희망의 꽃이 활짝 피도록 만들겠다”고 전했다.

연출이자 안무를 맡은 신선호 감독은 “시대에 드리워진 절망의 그림자를 한 번도 본 적 없는 화려하고 강력한 어린이들의 퍼포먼스로 거둬내겠다”고 설명했다.

.

제작을 맡은 이병길 와이엔케이 홀딩스 대표는 “이번에 선발되는 아역 배우들은 한국은 물론 글로벌 뮤지컬 배우로 성장할 좋은 기회를 맞이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종합] "대중교통 요금 20% 환급"...K-패스 오늘부터 발급
  • "민희진, 뉴진스 이용 말라"…트럭 시위 시작한 뉴진스 팬들
  • 중소기업 안 가는 이유요?…"대기업과 월급 2배 차이라서" [데이터클립]
  • "이더리움 ETF, 5월 승인 희박"…비트코인, 나스닥 상승에도 6만6000달러서 횡보 [Bit코인]
  • 반백년 情 나눈 ‘초코파이’…세계인 입맛 사르르 녹였네[장수 K푸드①]
  • 임영웅·아이유·손흥민…'억' 소리 나는 스타마케팅의 '명암' [이슈크래커]
  • 단독 교육부, 2026학년도 의대 증원은 ‘2000명’ 쐐기…대학에 공문
  • 류현진, kt 상대 통산 100승 조준…최정도 최다 홈런 도전 [프로야구 24일 경기 일정]
  • 오늘의 상승종목

  • 04.24 15:16 실시간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5,970,000
    • -0.23%
    • 이더리움
    • 4,683,000
    • +1.67%
    • 비트코인 캐시
    • 729,500
    • -1.75%
    • 리플
    • 788
    • -0.76%
    • 솔라나
    • 227,700
    • +1.38%
    • 에이다
    • 729
    • -2.28%
    • 이오스
    • 1,238
    • +1.23%
    • 트론
    • 163
    • +0%
    • 스텔라루멘
    • 172
    • +1.18%
    • 비트코인에스브이
    • 103,700
    • -0.48%
    • 체인링크
    • 22,150
    • -0.98%
    • 샌드박스
    • 718
    • +1.99%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