볼보 안전 DNA 담은 'S90'…준대형 세단 시장서 존재감↑[반등 나선 수입차]

입력 2024-02-28 06:00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볼보 S90. (사진제공=볼보자동차코리아)
▲볼보 S90. (사진제공=볼보자동차코리아)

프리미엄 준대형 세단 시장에서 볼보의 플래그십 세단인 ‘S90’이 존재감을 키우고 있다.

볼보 S90은 지난해 국내 시장에서 총 3011대 판매되며 글로벌 베스트셀링 모델인 XC60(5831대)에 이어 브랜드 내에서 두 번째로 높은 판매량을 기록했다. 경쟁이 치열한 수입 준대형 세단 시장에서도 꾸준한 수요를 유지하며 브랜드의 성장을 이끌었다.

볼보자동차코리아의 고객 만족 조사에 따르면 S90 출고 고객의 94%가 ‘상품성’에 대한 만족도가 높은 것으로 조사됐다. 동급 경쟁 모델 대비 뒷자리 공간이 가장 넓다는 점과 스웨디시 럭셔리를 반영한 편의사양, 볼보의 안전 DNA를 담은 안전 기술 등이 고객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S90은 전장 5090㎜, 휠베이스 3060㎜로 동급 세단에서는 볼 수 없는 압도적인 제원을 보여준다. 인체공학적으로 설계된 시트는 전동식 럼버 서포트와 쿠션 익스텐션을 기본으로 갖춰 최상의 착좌감을 제공한다. 최상위 트림인 얼티메이트 브라이트 트림에는 앞 좌석 전동식 사이드 서포트 및 마사지, 통풍 기능 등이 추가된다.

최첨단 안전 사양도 적용됐다. 잠재적인 사고 시나리오에서 운전자와 탑승객을 모두 안전하게 보호할 수 있도록 돕는 최첨단 인텔리세이프 시스템이 기본으로 탑재됐다. 볼보자동차가 세계 최초로 개발한 시티 세이프티는 자동 제동 기능과 충돌 회피 시스템을 결합해 사고 위험을 예방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볼보자동차가 티맵모빌리티와 공동 개발한 통합형 티맵 인포테인먼트 서비스도 탑재됐다. 2세대로 진화된 티맵 내비게이션은 서울시 차세대 지능형 교통 시스템(C-ITS)을 기반으로 실시간 신호 정보 및 잔여 신호 시간, 적정 교차로 통과 속도를 확인할 수 있는 커넥티드 드라이빙 서비스를 지원한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범죄도시4’ 이번에도 싹 쓸어버릴까?…범죄도시 역대 시리즈 정리 [인포그래픽]
  • 직장 상사·후배와의 점심, 누가 계산 해야 할까? [그래픽뉴스]
  • 동네 빵집의 기적?…"성심당은 사랑입니다" [이슈크래커]
  • 망고빙수=10만 원…호텔 망빙 가격 또 올랐다
  • ‘눈물의 여왕’ 속 등장한 세포치료제, 고형암 환자 치료에도 희망될까
  • “임영웅 콘서트 VIP 연석 잡은 썰 푼다” 효녀 박보영의 생생 후기
  • 꽁냥이 챌린지 열풍…“꽁꽁 얼어붙은 한강 위로 고양이가 걸어다닙니다”
  • 올림픽 목표 금메달 10개→7개 →5개…뚝뚝 떨어지는 이유는 [이슈크래커]
  • 오늘의 상승종목

  • 04.19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5,258,000
    • +1.51%
    • 이더리움
    • 4,649,000
    • +3.77%
    • 비트코인 캐시
    • 752,500
    • +7.35%
    • 리플
    • 773
    • +3.2%
    • 솔라나
    • 220,700
    • +5%
    • 에이다
    • 742
    • +3.92%
    • 이오스
    • 1,204
    • +4.42%
    • 트론
    • 163
    • +1.24%
    • 스텔라루멘
    • 170
    • +2.41%
    • 비트코인에스브이
    • 103,700
    • +6.58%
    • 체인링크
    • 21,860
    • +6.84%
    • 샌드박스
    • 716
    • +8.4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