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창정, 미용실 먹튀 논란에 해명…"동업자와 연락 끊겨, 죄송하다"

입력 2024-02-23 21:48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연합뉴스)
▲(연합뉴스)

가수 겸 배우 임창정(51)이 이번에는 미용실 먹튀 논란에 휘말린 가운데 해명에 나섰다.

23일 임창정 소속사 YES IM엔터테인먼트는 “보도된 미용실은 2014년도 경 임창정이 고향 친구(이하 S씨)를 돕기 위해 전액 투자하면서 오픈했다”라고 밝혔다.

소속사는 “오픈 이후 두 사람은 미용실을 운영하는 데 있어 추구하는 방향이 맞지 않았다”라며 “임창정은 가게 오픈 몇 개월 뒤 투자한 금액을 돌려받고 자신의 초상과 이름을 배제하는 조건에 S씨 단독으로 미용실 운영을 이어가게 했다”라고 설명했다.

이어 “임창정은 S씨와 지금까지 연락도 끊긴 상태다. 임창정은 본인의 사진 등 초상권이 도용돼 영업이 이어져 온 사실 또한 알지 못했다”라고 덧붙였다.

소속사는 “아카데미에 이어 이번 미용실 사건까지, 연이어 좋지 않은 소식으로 많은 분들께 실망을 드렸다. 다시 한번 고개 숙여 사과드린다”라고 사과했다.

한편 최근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경기도 판교에 위치한 한 미용실이 회원들의 이용권 금액을 먹튀한 후 폐업했다는 내용의 글이 게재됐다. 해당 미용실은 임창정이 방송을 통해 자신이 운영하는 미용실이라고 홍보해오던 곳이다.

피해자는 한 매체와의 인터뷰를 통해 “이 미용실은 회원권을 사면 더 많은 할인 혜택을 주겠다고 해 지난 10년간 주민 100여 명에게 수십만 원에서 백수십 만 원을 받아 챙긴 뒤 폐업 신고를 했다”라고 폭로해 논란이 됐다.

임창정은 최근 연기학원 먹튀 논란에도 휘말린 상태다. 임창정이 운영하는 예스아이엠아카데미 연기학원이 소속 배우들의 광고 촬영 출연료를 미지급했다는 것. 이에 대해 소속사는 “임창정이 관여하고 있지 않은 사항이다. 지분이나 법적 관계가 없다”라며 해당 학원과 관련이 없다고 선을 그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최강야구 시즌3' 방출 위기 스토브리그…D등급의 운명은?
  • 수영복 입으면 더 잘 뛰나요?…운동복과 상업성의 함수관계 [이슈크래커]
  • “보험료 올라가고 못 받을 것 같아”...국민연금 불신하는 2030 [그래픽뉴스]
  • [인재 블랙홀 대기업…허탈한 中企] 뽑으면 떠나고, 채우면 뺏기고…신사업? ‘미션 임파서블’
  • 한화 건설부문 고꾸라진 영업이익에 '막다른 길'…건설 품은 한화도 재무부담 확대 우려[비상장건설사 실적 돋보기⑤-끝]
  • 한국 여권파워, 8년래 최저…11위서 4년 만에 32위로 추락
  • 르세라핌 코첼라 라이브 비난에…사쿠라 “최고의 무대였다는 건 사실”
  • “임영웅 콘서트 티켓 500만 원”…선착순 대신 추첨제라면? [그래픽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4.16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5,155,000
    • -3.95%
    • 이더리움
    • 4,646,000
    • -3.83%
    • 비트코인 캐시
    • 740,500
    • -10.89%
    • 리플
    • 745
    • -3.25%
    • 솔라나
    • 206,400
    • -10.69%
    • 에이다
    • 704
    • -3.43%
    • 이오스
    • 1,132
    • -6.91%
    • 트론
    • 167
    • -2.91%
    • 스텔라루멘
    • 163
    • -3.55%
    • 비트코인에스브이
    • 100,500
    • -8.22%
    • 체인링크
    • 20,540
    • -4.64%
    • 샌드박스
    • 654
    • -5.2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