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윤홍 GS건설 대표, 임직원과 스키 타고 배구 관람…소통경영 강화

입력 2024-02-23 13:18 수정 2024-02-23 13:28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허윤홍 GS건설 대표가 21일 퇴근 후 임직원들과 배구 경기를 보며 응원하고 있다. (사진제공=GS건설)
▲허윤홍 GS건설 대표가 21일 퇴근 후 임직원들과 배구 경기를 보며 응원하고 있다. (사진제공=GS건설)

GS건설은 강원도 춘천 엘리시안 강촌 스키장에서 허윤홍 대표와 임직원 및 가족들이 참석한 가운데 일일 스키 행사를 했다고 23일 밝혔다.

17일 진행된 행사에는 입사 3년 차 이내 현장 근무 임직원들이 주로 참석했다. 오전은 자유롭게 스키를 즐겼고 점심에 한자리에 모여 식사를 같이했다.

임직원들은 허 대표와 함께 리프트를 타고 점심을 먹으면서 격식 없이 다양한 대화를 주고받았다.

21일에는 CEO와 함께하는 배구 경기 관람 행사를 했다. 허 대표는 게시판을 통해 선착순 모집한 임직원과 함께 배구 경기를 보며 응원했다.

GS건설 관계자는 "구성원들이 최고 경영자와 회사를 벗어나 편안한 공간에서 소통하며 자긍심을 갖고 회사에 잘 적응할 수 있도록 이번 행사를 마련했다"며 "빠르게 변하는 경영환경 속에서 조직이 유연하게 적응하고 발전해 나가기 위해 앞으로도 자율적이고 수평적인 조직문화를 만들어갈 것"이라고 말했다.

허 대표는 취임 후 사내게시판에 올린 취임 인사 글을 통해 임직원과 직접 소통 기회를 확대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당시 구성원이 자신의 목소리를 내고 그 목소리가 사업 의사결정에 반영될 수 있도록 업무 프로세스를 만들겠다고 강조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이란, 이스라엘 본토 드론·미사일 공습…미국 등 방어 지원 나서
  • 지하철역 ‘1000원 빵’, 안심하고 먹어도 되나요? [이슈크래커]
  • '총선 끝났으니' 전기·가스요금 오르나…인상 '초읽기'
  • 비트코인, ‘전쟁 리스크’로 6만4000달러 붕괴…이더리움도 6% 급락 [Bit코인]
  • “임영웅 콘서트 티켓 500만 원”…선착순 대신 추첨제라면? [그래픽뉴스]
  • 홍준표 "한동훈이 대권놀이하며 셀카만 찍다 당 말아먹어"
  • [르포] "저 눈을 봐"…넷마블 맑눈광 '팡야쿵야' MZ세대 사로잡다
  • '당선인' 이준석 "다음 대선 3년? 확실한가?"…발언 의도는?
  • 오늘의 상승종목

  • 04.12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6,502,000
    • -3.04%
    • 이더리움
    • 4,559,000
    • -5.22%
    • 비트코인 캐시
    • 719,000
    • -8.29%
    • 리플
    • 727
    • -9.35%
    • 솔라나
    • 207,100
    • -6.63%
    • 에이다
    • 682
    • -8.46%
    • 이오스
    • 1,116
    • -14.42%
    • 트론
    • 167
    • -0.6%
    • 스텔라루멘
    • 162
    • -3.57%
    • 비트코인에스브이
    • 100,500
    • -11.45%
    • 체인링크
    • 20,280
    • -8.07%
    • 샌드박스
    • 640
    • -11.4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