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란, 러시아에 탄도미사일 400발 제공”

입력 2024-02-22 16:50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사거리 최대 700㎞
4차례 걸쳐 수송돼

▲우크라이나 도네츠크주(州) 주요 도시인 크라마토르스크의 정수장이 20일(현지시간) 러시아 미사일에 피격됐다. 크라마토르스크(우크라이나)/로이터연합뉴스
▲우크라이나 도네츠크주(州) 주요 도시인 크라마토르스크의 정수장이 20일(현지시간) 러시아 미사일에 피격됐다. 크라마토르스크(우크라이나)/로이터연합뉴스
이란이 우크라이나와 전쟁 중인 러시아에 탄도미사일을 제공했다고 로이터통신이 21일(현지시간) 복수의 소식통을 인용해 보도했다.

이란이 보낸 탄도 미사일은 300~700㎞ 사거리의 목표물을 공격할 수 있으며, 물량은 약 400발로 전해졌다.

한 이란군 당국자는 “올해 초 제공이 시작돼 현재까지 4차례에 걸쳐 수송됐다”며 “앞으로 수주 내 추가 공여가 이뤄질 것”이라고 설명했다.

미사일 제공은 지난해 이란 테헤란에서 열린 양국 국방·보안 당국자 회의에서 이뤄진 합의에 따라 이뤄진 것으로 알려졌다. 다만 양국은 이번 로이터통신 보도에 대해 별도의 언급을 하지 않았다.

이란은 러시아에 드론(무인기)도 공급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러시아는 우크라이나 침공 과정에서 이란산 드론을 이용해 도시 지역과 인프라를 겨냥한 공격을 계속하고 있다. 이란 측은 우크라이나 침공이 시작되기 전 러시아에 드론을 제공했다고 인정했다.

우크라이나군은 2022년 2월 러시아가 침공을 시작한 이후 작년 12월까지 3700대의 이란산 드론 공격이 있었으며, 이 중 2900대를 요격했다고 밝혔다.

존 커비 미국 백악관 국가안전보장회의(NSC) 전략소통조정관은 작년 말 이란이 러시아에 탄도미사일 제공을 검토하고 있을 가능성이 있다고 지적한 바 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범죄도시4’ 이번에도 싹 쓸어버릴까?…범죄도시 역대 시리즈 정리 [인포그래픽]
  • 직장 상사·후배와의 점심, 누가 계산 해야 할까? [그래픽뉴스]
  • 동네 빵집의 기적?…"성심당은 사랑입니다" [이슈크래커]
  • 단독 '18개사 1000억 원' 저축은행 2차 정상화 펀드, 2분기 내 집행 목표 [저축銀, 위기의 시간③]
  • 전남대 신입생, 기숙사서 사망…"주말 외출 후 발견" 룸메이트 신고
  • [뉴욕인사이트] M7 실적ㆍ3월 PCE 가격지수 주목
  • 재고 쌓이는 테슬라…미국ㆍ중국 이어 유럽도 가격 인하
  • 올림픽 목표 금메달 10개→7개 →5개…뚝뚝 떨어지는 이유는 [이슈크래커]
  • 오늘의 상승종목

  • 04.19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4,869,000
    • +0.05%
    • 이더리움
    • 4,598,000
    • -0.17%
    • 비트코인 캐시
    • 734,000
    • -2.46%
    • 리플
    • 766
    • -0.78%
    • 솔라나
    • 217,100
    • -1.27%
    • 에이다
    • 730
    • -0.95%
    • 이오스
    • 1,185
    • -1.25%
    • 트론
    • 162
    • +0%
    • 스텔라루멘
    • 167
    • -1.18%
    • 비트코인에스브이
    • 101,500
    • -1.93%
    • 체인링크
    • 22,030
    • +1.01%
    • 샌드박스
    • 692
    • -1.56%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