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장암 투병 ‘축구 황제’ 펠레 “나는 강하고, 희망적”

입력 2022-12-04 10:25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펠레 “평소처럼 치료받고 있어”
말기돌봄으로 전환한다는 보도 나온 뒤 소식 공유
모두 안심시키고 싶다며 진단서도 공개
호흡기 감염으로 항생제 치료, 상태 안정적

▲2017년 12월 1일 ‘축구 황제’ 펠레가 2018 러시아 월드컵 조 추첨에 참석했다. 모스크바/AP뉴시스
▲2017년 12월 1일 ‘축구 황제’ 펠레가 2018 러시아 월드컵 조 추첨에 참석했다. 모스크바/AP뉴시스

대장암으로 치료를 받고 있는 ‘축구 황제’ 펠레가 3일(현지시간)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나는 강하고, 희망적”이라고 밝혔다.

펠레는 그가 암 치료를 위한 화학 요법을 멈추고, ‘말기돌봄(end-of-life care)’으로 전환한다는 보도가 나오자 이 같은 메시지를 전했다고 이날 영국 일간 가디언이 보도했다.

펠레는 인스타그램에 그가 안정적인 상태라는 병원의 진단서를 공유하며 “모두를 차분하고, 긍정적이게 만들고 싶다”고 썼다. 이어 “평소처럼 치료를 받고 있다”고 덧붙였다.

펠레는 지난주 브라질 상파울루에 있는 알베르트 아인슈타인 병원에 입원했다. 당시 담당 의사는 대장암 치료를 위한 화학 요법이 효과를 발휘하지 못해 합병증이 발생했다고 설명했다.

펠레가 공유한 병원 진단서에 따르면 그는 호흡기 감염으로 항생제 치료를 받고 있으며 전반적으로 건강 상태가 개선돼 안정적인 상태다.

다만 병원은 말기돌봄으로 전환한다는 보도에 대해서는 확인을 거부했다. 또 펠레와 관련한 소식은 공식 게시판을 통해서만 전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올해 82세인 펠레는 3번의 브라질 월드컵 우승을 이끈 주역이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4대금융지주 순이익 16.5조 ‘역대최대’…리딩뱅크는?
  • 엑소 백현, 1년9개월 만에 소집해체…2023년 엑소 완전체 기대
  • [르포] 수도권 집값 내림세 뚫을까?…수원 원도심 ‘수원성 중흥S클래스’ 견본주택 ‘열기’
  • “아파트는 올랐는데”…빌라, 전세사기에 경매시장서도 ‘눈물’
  • “2030만 있나? 4050 언니도 있다”…시니어 패션플랫폼의 질주
  • “역사적인 GTX 첫 시승 기회”…국토부, GTX 국민참여단 모집
  • ‘일타스캔들’ 정경호, 처철한 전도연 ‘입덕부정기’…시청률 동시간대 1위
  • [단독 인터뷰] 천하람 “‘친윤 호소인’ 안철수 누르고 결선가겠다”
  • 오늘의 상승종목

  • 02.03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9,201,000
    • -1.08%
    • 이더리움
    • 2,082,000
    • -1.51%
    • 비트코인 캐시
    • 170,300
    • -2.07%
    • 리플
    • 507.7
    • -2.21%
    • 솔라나
    • 29,990
    • -3.51%
    • 에이다
    • 495.1
    • -2.65%
    • 이오스
    • 1,371
    • -2.49%
    • 트론
    • 81.41
    • +0.36%
    • 스텔라루멘
    • 115.9
    • -1.61%
    • 비트코인에스브이
    • 56,200
    • +2.09%
    • 체인링크
    • 8,855
    • -3.17%
    • 샌드박스
    • 931
    • -6.8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