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축 아파트에 의문의 악취…싱크대 안에서 인분 발견

입력 2022-10-05 10:04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연합뉴스)
(연합뉴스)
입주를 앞둔 신축 아파트 부엌에서 인분이 발견돼 입주민이 큰 충격에 빠졌다.

5일 연합뉴스에 따르면 경기도 성남시의 유명 아파트를 분양받은 A 씨는 지난달 29일 열쇠를 받기 위해 관리자의 안내를 받아 자신의 아파트 안으로 들어선 순간 이상한 냄새를 맡았다.

이미 언론을 통해 아파트 인분 사건을 접한 터라 자기에게도 그런 일이 있을까 걱정스러웠던 A 씨는 천장과 옷장 등을 뒤지며 냄새의 진원지를 찾았는데 뜻밖에도 싱크대 아래 하수관 옆에서 인분을 발견했다고 한다.

A 씨가 인분 발견 당시 촬영한 동영상을 보면 인분은 종이에 싸여 하수관 사이에 끼어 있었고 검은색으로 변해 굳은 상태였는데, 관리소 직원이 와서 수거해갔다. 싱크대 주변은 인분 냄새가 가득했다고 한다.

특이한 사실은 A 씨가 아파트 완공 후인 8월 6일 관리자를 따라 사전점검을 나섰을 때는 인분이 없었다는 점이다. 따라서 인분은 A 씨가 사전점검 후 열쇠를 받으러 간 사이에 누군가 놓아둔 것으로 추정됐다.

A 씨는 “새 아파트라 큰 기대를 했는데 인분 아파트가 내 이야기가 됐다는 사실이 너무 충격적이고 앞으로 살면서 계속 생각날 것 같다”며 “시공사에는 싱크대 하부장 외에도 인분을 치우며 놓았던 바닥도 교체해 줄 것을 요청했다”고 말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부상 투혼’ 김민재, 가나전 종료 후 도핑검사 받았다
  • 경기를 지배한 가나전 심판, '앤서니 테일러'는 누구?
  • 가나전 패배…한국, 16강 진출 '경우의 수'는?
  • 법무부 ‘가방 속 아동 시신 사건’ 범인 뉴질랜드 송환
  • 정부, 오늘 업무개시명령 의결…민노총, ILO·유엔인권기구에 긴급개입 요청
  • ‘버팀목’ 리플까지 밀렸다…“ETH, 다음 조정장 BTC보다 잘 버틸 것”
  • 출근길 천둥·번개 동반한 비…낮부터 기온 ‘뚝’
  • 세계를 놀라게 한 투샷...김정은 후계자는 장남 아닌 차녀인가
  • 오늘의 상승종목

  • 11.29 12:01 20분지연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2,297,000
    • -0.46%
    • 이더리움
    • 1,623,000
    • +0.25%
    • 비트코인 캐시
    • 152,900
    • +2.76%
    • 리플
    • 529.1
    • +0.9%
    • 솔라나
    • 18,430
    • +2.56%
    • 에이다
    • 421.1
    • +0.07%
    • 이오스
    • 1,246
    • +0.16%
    • 트론
    • 73.37
    • +0.91%
    • 스텔라루멘
    • 120.5
    • +0%
    • 비트코인에스브이
    • 56,550
    • +4.82%
    • 체인링크
    • 10,020
    • +8.68%
    • 샌드박스
    • 761.5
    • +0.9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