테라 권도형 “한국 수사당국 연락 없어, 때 되면 협력”

입력 2022-08-16 10:53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가상자산 미디어 코이니지와 인터뷰
구속 가능성 질문엔 “인생 길다”

▲권도형 테라폼랩스 대표. 출처 테라 트위터
▲권도형 테라폼랩스 대표. 출처 테라 트위터
권도형 테라폼랩스 대표가 한국 수사당국과 아직 어떠한 접촉도 없는 상태라고 밝혔다. 테라폼랩스는 한국산 스테이블 코인이자 전 세계 투자자들에게 수십조 원대 손실을 안긴 테라USD와 루나를 발행한 회사다.

15일(현지시간) 블룸버그통신에 따르면 권 대표는 가상자산 미디어 스타트업 코이니지와의 인터뷰에서 이같이 밝혔다.

현재 싱가포르에 머물고 있는 권 대표는 ‘한국으로 돌아갈 계획이 있느냐’는 질문에 “수사당국과 연락한 적이 없기 때문에 결정을 내리기가 어렵다”며 “그들은 우리에게 어떠한 것도 부과하지 않았다”고 답했다.

그는 “때가 되면 협력할 계획”이라면서 구속 가능성에 관한 질문엔 “인생은 길다”며 에둘러 표현했다.

현재 검찰은 테라 사태를 조사하기 위해 입국 시 당국에 통보할 것을 권 대표에게 요구한 상태다. 이와 별개로 테라폼랩스 전·현직 직원에는 출국을 금지했다.

앞서 5월 테라는 가격이 폭락하면서 투자자들에게 막대한 손실을 안겼고, 하락장은 비트코인 등 다른 가상자산으로까지 번졌다. 이후 주요 가상자산 거래소들은 테라 거래를 중단하거나 테라를 상장 폐지했다. 미국 의회에선 테라 사태를 지적하며 스테이블코인을 규제하는 초당적 법안을 요구하는 목소리도 나왔지만, 아직 구체적으로 결정된 것은 없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윤석열차’ 표절 의혹에 선그은 원작자…“절대 아냐, 칭찬받아 마땅한 학생”
  • 8월 경상수지 30.5억달러 적자…올 370억달러 흑자전망 달성 어려울 듯
  • 4인 가족 삼겹살 한상 1년 만에 7000원↑…물가 급등에 울상인 소비자
  • 이준석, 윤리위 추가 징계로 총 1년 6개월 당원권 정지
  • [영상] “윤석열차 보고 반성하라”는 김남국에게 한동훈이 한 말은?
  • 시총 톱 10 쫓겨난 카카오, 기관·외국인은 파는데 개인만 산다
  • 프로골퍼 박결, 비·조정석 연관 루머에 “어이가 없다”…직접 밝힌 입장
  • 美항모 왔는데도 北 공세적 모드…미사일 이어 무력시위 비행
  • 오늘의 상승종목

  • 10.07 11:44 20분지연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8,417,000
    • -1.24%
    • 이더리움
    • 1,925,000
    • -0.93%
    • 비트코인 캐시
    • 170,300
    • -1.9%
    • 리플
    • 691.5
    • -1.57%
    • 위믹스
    • 2,603
    • +0.15%
    • 에이다
    • 607.8
    • -1.28%
    • 이오스
    • 1,654
    • -1.43%
    • 트론
    • 89.84
    • +1%
    • 스텔라루멘
    • 169
    • +0.12%
    • 비트코인에스브이
    • 69,250
    • -7.85%
    • 체인링크
    • 10,980
    • -1.79%
    • 샌드박스
    • 1,197
    • -2.37%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