헌재 “경유차 환경개선부담금 부과 ‘합헌’”

입력 2022-07-05 14:04

(게티이미지뱅크)
(게티이미지뱅크)

경유차 소유자에게 환경개선부담금을 내도록 한 법 조항은 헌법에 어긋나지 않는다는 헌법재판소 판단이 나왔다.

헌재는 A 씨가 환경개선비용 부담법 9조 1항에 대해 낸 헌법소원심판 사건에서 재판관 전원일치 의견으로 합헌 결정했다고 5일 밝혔다.

경유를 사용하는 소형화물차를 소유하고 있던 A 씨는 2019년 환경개선부담금을 부과받자 이를 취소해달라는 소송을 냈다. 재판 과정에서 A 씨는 헌법소원심판을 청구했다.

환경개선비용 부담법 9조 1항은 환경부 장관이 경유차 소유자로부터 환경개선부담금을 징수할 수 있다고 규정한다.

A 씨는 경유가 다른 법 조항에 따라 과세대상인데도 환경개선부담금을 부담하게 하는 것은 이중과세라는 주장 등을 펼쳤다.

그러나 헌재는 환경개선부담금이 오염물질의 배출 억제, 환경개선을 위한 투자재원 마련 등 특정 목적으로 징수되는 등 세금이 아니어서 이중과세금지 원칙에 어긋나지 않는다고 판단했다.

또 모든 차량의 주행거리를 계산해 부과하기는 행정적으로 어려운 점 등 일률적인 산정이 현실적으로 불가피한 점 등을 판단 근거로 삼았다. 일부 저감장치를 부착한 경유차 등은 환경개선부담금을 면제받을 수 있고, 경유차가 유발하는 환경피해 비용이 다른 연료를 사용하는 차보다 높은 점 등도 고려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尹 “힘에 의한 북한 현상변경 안 원해”…北, 미사일 2발 발사
  • 이영자가 불러온 ‘면치기’ 논란…우리 식문화 아니에요
  • 윤석열 정부 출범 100일...숫자로 보는 그간의 기록
  • 이르면 10월 말부터 자율주행 택시 나온다…자율차 시범운행지구 한정
  • 코로나 신규확진 18만 명...18주 만에 '최다'
  • 비트코인, 단기 고점 후 약세 지속…“상승 쐐기 패턴 후 하락”
  • 경매 낙찰 가방서 시신·아들 630만 원 받고 팔려고 한 엄마·또 놀이터 텐트 건조
  • 바이든, 인플레이션 감축법 서명...한국산 전기차 혜택 ‘제외’
  • 오늘의 상승종목

  • 08.17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31,930,000
    • -0.89%
    • 이더리움
    • 2,540,000
    • +0.71%
    • 비트코인 캐시
    • 186,100
    • +1.64%
    • 리플
    • 507.7
    • +1.56%
    • 위믹스
    • 3,546
    • +0%
    • 에이다
    • 750
    • +0.68%
    • 이오스
    • 2,119
    • +24.06%
    • 트론
    • 94.13
    • +1.72%
    • 스텔라루멘
    • 166.6
    • +1.34%
    • 비트코인에스브이
    • 83,350
    • +1.15%
    • 체인링크
    • 11,390
    • -1.3%
    • 샌드박스
    • 1,711
    • -1.55%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