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징주] 우리로, 국내 최초 라이다 핵심부품 개발…자율주행 육성 기대감에 상승세

입력 2022-06-29 15:04

정부가 자율주행차를 국가 전략산업으로 육성하겠다는 소식에 우리로가 상승세다.

우리로는 자율주행의 눈으로 불리는 라이다 핵심부품을 국내 최초로 국산화에 성공했다.

29일 오후 3시 3분 현재 우리로는 전일대비 130원(8.84%) 상승한 1600원에 거래 중이다.

이날 오전 원희룡 국토교통부 장관은 서울 프레스센터에서 열린 관훈클럽 초청 토론회 기조연설에서 “자율주행차와 도심항공교통(UAM) 등 모빌리티 분야를 국가 전략산업으로 육성하겠다”고 밝혔다.

이어 “최고의 민간 전문가로 구성된 모빌리티 혁신위원회를 곧 발족하겠다”며 “8월에는 미래 모빌리티 혁신 로드맵을 발표해 이와 관련된 구체적인 계획을 보여드리겠다”고 덧붙였다.

이같은 소식에 주식시장에서는 엘엠에스, 큐에스아이, 우리로 등 자율주행 관련주에 매수세가 몰리며 상승하는 것으로 풀이된다.

우리로는 지난달 국내 최초 단일광자 라이다 수신소자(SSPM)의 국산화에 성공했다.

라이다는 자율주행자동차나 드론의 눈에 해당한다. 자율주행 자동차나 드론, 국방의 감시-정찰, 특수 가스 탐지 등 다양한 분야에서 응용되고 있다.

우리로가 개발한 SSPM은 칩 내부에서 광펄스를 최대 수십만배까지 증폭해 신호를 복원할 수 있다. 또 가시거리도 멀어 항공기를 통한 지형 관측, 자율주행 자동차, 방산시장 및 보안에도 사용할 수 있다.

한국에서는 유일하며, 세계적으로도 몇몇 기업만이 개발에 성공한 제품이다.

장중 매매동향은 잠정치이므로 실제 매매동향과 차이가 발생할 수 있습니다.
이로 인해 일어나는 모든 책임은 투자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이재용 부회장 “국가 경제를 위해 뛰겠다”…삼성 M&A 빨라지나
  • 신규 확진 12만4592명…위중증·사망자 석달 만에 최다
  • 원희룡 "반지하도 사람 사는 곳"…반지하 퇴출 속도조절론 제기
  • 주말에 ‘폭우’ 쏟아진다…수도권 최대 120㎜ 이상
  •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시청률 14.6%… 종영 1주 앞두고 회복세
  • 연료비 부담에 앞길 깜깜한 한전…상반기 누적 손실 15조 육박
  • 이준석 '저격 회견' 반응...국힘은 ‘무대응’·친이준석계는 ‘지원사격’
  • 최춘식 "소양강댐 발언은 지리적 특성 설명한 것"
  • 오늘의 상승종목

  • 08.12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32,952,000
    • +0.66%
    • 이더리움
    • 2,608,000
    • -1.7%
    • 비트코인 캐시
    • 187,400
    • -2.85%
    • 리플
    • 507.1
    • -1.27%
    • 위믹스
    • 3,618
    • -0.71%
    • 에이다
    • 755.8
    • -3.18%
    • 이오스
    • 1,767
    • -2.75%
    • 트론
    • 93.01
    • -0.75%
    • 스텔라루멘
    • 169.2
    • -0.76%
    • 비트코인에스브이
    • 84,650
    • -0.18%
    • 체인링크
    • 11,790
    • -4.3%
    • 샌드박스
    • 1,810
    • -2.2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