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창용 한은 총재 "기준금리 빅스텝 가능성 완전히 배제하지 않아"

입력 2022-05-16 09:18 수정 2022-05-16 13:20

"앞으로 물가 등 고려해야"

(조현욱 기자 gusdnr8863@)
(조현욱 기자 gusdnr8863@)
이창용 한국은행 총재가 향후 기준금리의 빅스텝(한번에 0.5%포인트 인상) 가능성을 열어뒀다.

이 총재는 16일 오전 서울 중구 프레스센터에서 추경호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과의 조찬 회동 직후 취재진과 만나 빅스텝 가능성에 대한 질문에 "가능성을 완전히 배제할 단계는 아니다"라고 밝혔다.

이 총재는 "4월 상황까지 봤을 때는 그런 고려(빅 스텝)를 할 필요 없는 상황인데, 앞으로 고려할 필요가 있는지 없는지는 물가가 얼마나 더 올라갈지 그런 것들을 종합적으로 데이터를 보면서 판단해야 한다"며 "5월 금융통화위원회에서 보고 7∼8월 경제 상황, 물가 변화 등을 봐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제롬 파월 미국 연방준비제도(Fed·연준) 의장이 0.75%포인트 인상 가능성을 일축했다는 점을 언급하면서 "우리나라는 아직 데이터 등이 불확실한 상황이어서 앞으로도 빅 스텝을 완전히 배제할 수 있다고 말씀드릴 단계는 아닌 것 같다"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앞으로 우리나라 물가 상승이 어떻게 변화할지, 성장률이 어떻게 변화할지를 좀 더 봐야 판단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 총재는 또 "미국의 물가 상승률이 8%로 높은 상황이기 때문에 기준금리를 적어도 두 차례 이상 50bp 올릴 것이란 점은 시장에 반영돼 있다"라며 "우리나라 상황은 미국과 크게 달라서 인플레이션이 높은 것은 사실이나 미국과의 금리 차만을 염두에 두는 것보다는 성장, 물가 등을 보고 그에 맞춰서 대응하는 것이 낫다"라고도 설명했다.

오는 26일 금통위의 통화정책방향 결정회의를 앞두고 기준금리 인상에 대한 신호가 부족한 것이 아니냐는 질문에는 "금리 문제는 금통위원들과 상의 전이기 때문에 지금 드릴 말씀은 없다"고 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6.29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6,690,000
    • +0.27%
    • 이더리움
    • 1,468,000
    • -3.67%
    • 비트코인 캐시
    • 140,300
    • +0.94%
    • 리플
    • 438.1
    • -2.36%
    • 위믹스
    • 3,910
    • +3%
    • 에이다
    • 618.9
    • -0.96%
    • 이오스
    • 1,241
    • -1.59%
    • 트론
    • 85.87
    • -2.42%
    • 스텔라루멘
    • 146.3
    • -3.56%
    • 비트코인에스브이
    • 75,150
    • -1.38%
    • 체인링크
    • 8,350
    • -1.71%
    • 샌드박스
    • 1,425
    • -1.5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