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 미국서 소울 등 41만대 리콜...에어백 결함 가능성

입력 2022-01-29 07:58

소비자 13명 문제제기...관련 충돌·부상 보고는 없어
3월부터 리콜 사실 통보 예정

기아가 에어백 결함 가능성에 미국에서 판매된 차량 41만 대 이상을 리콜하기로 했다.

28일(현지시간) CBS에 따르면 미국 도로교통안전국(NHTSA)가 공개한 문건을 인용해 기아가 에어백을 제어하는 컴퓨터의 덮개의 일부가 메모리 칩에 접촉해 회선에 영향을 줄 수 있다는 가능성 때문에 리콜을 시행키로 했다고 보도했다. 회선에 문제가 발생할 경우 차량 충돌 시에도 에어백이 제대로 펼쳐지는 것을 막을 수 있기 때문이다.

리콜 대상은 2017년과 2018년형 포르테와 2017년~2019년형 세도나(카니발) 미니밴과 소형 스포츠 유틸리티 차량(SUV) 소울 등이다.

기아는 오는 3월부터 미국의 해당 차량 소유주에게 리콜 사실을 통보키로 했다. 회사는 에어백 제어 컴퓨터의 이상 여부를 점검한 뒤 상태에 따라 소프트웨어를 업데이트하거나, 컴퓨터를 교체할 예정이다.

한편, 기아는 에어백 문제가 한국에서 지난해 7월부터 제기됐다고 미국 감독 당국에 보고했다. 기아는 소비자 13명이 문제를 제기했지만, 충돌이나 부상 등은 없었다고 밝혔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5.17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38,991,000
    • -0.3%
    • 이더리움
    • 2,661,000
    • +0%
    • 비트코인 캐시
    • 265,700
    • +1.45%
    • 리플
    • 559.3
    • -0.48%
    • 라이트코인
    • 93,250
    • +4.72%
    • 에이다
    • 733.7
    • -0.53%
    • 이오스
    • 1,754
    • +0.4%
    • 트론
    • 94.49
    • +3.41%
    • 스텔라루멘
    • 177.4
    • -1.83%
    • 비트코인에스브이
    • 71,400
    • +2.22%
    • 체인링크
    • 9,780
    • +0%
    • 샌드박스
    • 1,738
    • -1.1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