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탁결제원, 장외파생상품거래 담보보관금 9.5조원…17% 증가

입력 2022-01-16 14:44 수정 2022-01-16 17:00

(한국예탁결제원 CI)
(한국예탁결제원 CI)

한국예탁결제원은 지난해 12월 말 기준 장외파생상품거래 담보(증거금) 보관 금액이 9조4621억 원으로 전년 말(8조678억 원) 대비 17.3%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16일 밝혔다.

채권이 7조7330억 원으로 전체 담보의 81.7%를 차지하고 그 외 상장주식 1조1242억 원(11.9%), 현금 6049억 원(6.4%)으로 구성됐다.

국고채 6조9978억 원(90.5%)과 통안채 4424억 원(5.7%) 등이 채권 담보 대부분(96.2%)을 차지했다.

전체 담보 중 변동증거금 보관금액은 9조1475억 원으로, 전년 말 대비 13.4% 증가했다.

개시증거금은 작년 9월부터 최초로 보관을 시작해 12월 말 기준 3146억 원을 보관 중이다.

예탁결제원은 국내외 금융기관과 계좌관리계약을 지속적으로 체결하고 있어 향후 개시증거금 보관금액이 크게 증가할 것으로 예상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5.26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38,073,000
    • +0.51%
    • 이더리움
    • 2,470,000
    • -1.95%
    • 비트코인 캐시
    • 240,600
    • -2.12%
    • 리플
    • 508.6
    • -2.06%
    • 라이트코인
    • 84,950
    • -4.07%
    • 에이다
    • 645.7
    • -1.62%
    • 이오스
    • 1,665
    • -2.4%
    • 트론
    • 105.2
    • +1.45%
    • 스텔라루멘
    • 164.7
    • -1.26%
    • 비트코인에스브이
    • 65,500
    • -2.24%
    • 체인링크
    • 8,735
    • -3.96%
    • 샌드박스
    • 1,821
    • +11.86%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