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 “사법시험 일부 부활했으면… 행시 폐지도 공감 안돼”

입력 2021-12-05 17:09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후보가 5일 전북 진안군 인삼상설시장에서 지지자들과 인사하고 있다.  (연합뉴스)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후보가 5일 전북 진안군 인삼상설시장에서 지지자들과 인사하고 있다. (연합뉴스)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는 5일 "사법시험도 일부 부활했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이 후보는 2박 3일 간의 전북 매타버스(매주 타는 민생버스) 일정 마지막날인 이날 전북 진안군 인삼상설시장에 가던 중 예정에 없던 유튜브 라이브를 통해 이같이 밝혔다.

이 후보는 ‘5급 공채시험을 없애지 말아달라’는 시청자의 말에 “저도 사실 마찬가지”라며 “모든 관직, 고위 관직을 시험을 뽑는 것은 문제가 있긴 한데 그렇다고 행정고시를 없애버리는 것은 예전에 과거시험을 없애는 것과 비슷하다”며 “그게 과연 바람직한지 저는 공감이 안 된다”고 견해를 드러냈다.

그러면서 사법시험에 대해 “중·고등학교를 못 나온 사람들도 실력이 있으면 변호사를 하는 기회를 줘야 하지 않나 싶긴 하다”고 말했다.

이 후보는 배우자 김혜경 씨와 에피소드를 공개하며 “사실 전날 밤에 아내가 보고 싶어서 생떼를 써서 (아내가) 정읍으로 와서 이날 아침 정읍의 한 교회에서 예배를 같이 드렸다”라며 “제가 좀 같이 다니자고 했더니 힘들다고 올라가 버렸다. 제가 배신자라고 흉봤다”고 밝히기도 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1.25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45,201,000
    • +4.14%
    • 이더리움
    • 2,996,000
    • +4.86%
    • 비트코인 캐시
    • 353,600
    • +2.37%
    • 리플
    • 741.1
    • +2.93%
    • 라이트코인
    • 131,900
    • +2.33%
    • 에이다
    • 1,276
    • +0.71%
    • 이오스
    • 2,689
    • +3.54%
    • 트론
    • 67.57
    • +3.32%
    • 스텔라루멘
    • 239.2
    • +4.45%
    • 비트코인에스브이
    • 110,300
    • -0.45%
    • 체인링크
    • 18,970
    • +4.58%
    • 샌드박스
    • 3,739
    • +7.6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