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낙연 측, 이재명과 호남 동행설 일축 "논의된 바 없다"

입력 2021-11-26 14:56

이낙연 전 더불어민주당 대표 측이 26일 이재명 민주당 대선 후보의 호남 일정 동행설에 대해 “호남 방문 계획은 전혀 없으며, 관련해서 실무선에서도 일절 논의된 바가 없다”며 일축했다.

이 전 대표 측은 이날 기자단에 이같이 밝히며 “이 전 대표는 26일~28일 오래전에 잡혀 있던 충청과 경남 지역 일정이 있다”고 말했다.

이는 앞서 전략기획위원장인 강훈식 의원은 오전 MBC라디오에서 ‘이 후보의 호남 일정 도중 이 전 대표가 깜짝 출연하면 좋겠다’는 청취자의 의견에 대해 “(이 전 대표도) 적극적으로 도와주시고 있기 때문에 어떤 식으로 출연이 있을 건지 부인하지 않겠다”고 말한 데서 비롯됐다.

한편 이재명 후보는 이날 목포를 시작으로 전남, 광주, 전북 등을 나흘간 순회하는 ‘매타버스(매주 타는 민생버스)’ 일정을 진행 중이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12.06 10:13 20분지연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60,354,000
    • -1.98%
    • 이더리움
    • 5,126,000
    • -0.5%
    • 비트코인 캐시
    • 552,500
    • -6.36%
    • 리플
    • 979.5
    • -5.82%
    • 라이트코인
    • 188,600
    • -6.73%
    • 에이다
    • 1,673
    • -3.68%
    • 이오스
    • 3,650
    • -5.93%
    • 트론
    • 102.6
    • -4.82%
    • 스텔라루멘
    • 356.8
    • -3.57%
    • 비트코인에스브이
    • 146,800
    • -5.23%
    • 체인링크
    • 23,220
    • -8.73%
    • 샌드박스
    • 6,315
    • -13.37%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