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산퓨얼셀, 바이오가스 활용한 연료전지 공동사업 MOU 체결

입력 2021-10-22 16:12

한국서부발전, 한국전력기술과 협력

▲두산퓨얼셀은 22일 서울 동대문 두산타워에서 한국서부발전, 한국전력기술과 함께 ‘생활형 바이오가스(청정수소) 활용 연료전지 공동사업’에 대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사진제공=두산퓨얼셀)
▲두산퓨얼셀은 22일 서울 동대문 두산타워에서 한국서부발전, 한국전력기술과 함께 ‘생활형 바이오가스(청정수소) 활용 연료전지 공동사업’에 대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사진제공=두산퓨얼셀)

두산퓨얼셀은 22일 서울 동대문 두산타워에서 한국서부발전, 한국전력기술과 함께 ‘생활형 바이오가스(청정수소) 활용 연료전지 공동사업’에 대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에는 한국서부발전 김성균 성장사업본부장, 한국전력기술 김동규 에너지신사업본부 본부장, 두산퓨얼셀 이승준 영업본부장 등이 참석했다.

두산퓨얼셀은 정부의 수소경제 정책과 청정수소의무화제도에 적극적으로 대응하려는 방안 중 하나로서 생활 오폐수, 음식물 등에서 나오는 미활용 바이오가스와 같이 버려지고 있는 자원을 효율적으로 활용하기 위해 이번 사업에 참여하게 됐다.

현재 연간 생산되는 바이오가스 중에서 발전, 자체이용 등으로 활용되는 양은 80% 수준이며 나머지 20%는 활용되지 않고 있다.

3사는 미활용되고 있는 바이오가스에서 불순물을 제거한 순수 바이오가스를 수소연료전지에 직접 투입하는 친환경, 고효율 에너지 사업을 전개하기로 했다.

두산퓨얼셀은 순바이오가스 전용 수소연료전지 기술을 개발하고 주기기를 공급할 계획이다. 한국서부발전, 한국전력기술은 각각 사업총괄과 전처리설비 설계 및 시공을 담당한다.

두산퓨얼셀 관계자는 “바이오가스에 있는 메탄을 농축하고, 이산화탄소를 포집하면 천연가스로 활용할 수 있지만 처리하는 과정에서 추가적인 시간과 비용이 투입된다”며 “바이오가스를 직접 활용함으로써 친환경, 고효율 에너지원을 확보할 수 있어 새로운 사업모델로 이어질 것으로 기대된다”고 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11.29 13:56 20분지연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72,007,000
    • +4.73%
    • 이더리움
    • 5,439,000
    • +6.06%
    • 비트코인 캐시
    • 708,000
    • +1.51%
    • 리플
    • 1,229
    • +5.67%
    • 라이트코인
    • 249,600
    • +3.91%
    • 에이다
    • 1,994
    • +5.28%
    • 이오스
    • 4,973
    • +3.3%
    • 트론
    • 119.3
    • +4.19%
    • 스텔라루멘
    • 411.6
    • +3.52%
    • 비트코인에스브이
    • 185,200
    • +2.09%
    • 체인링크
    • 31,430
    • +5.47%
    • 샌드박스
    • 9,615
    • +28.5%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