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일부터 항공기 하루 1회 이상 소독…운항 중 마스크 착용 거부 시 벌금

입력 2021-08-05 11:00

국토부, 코로나19 대응 항공기 안전운항지침 강화

(국토교통부)
(국토교통부)
앞으로 국내선 항공기는 하루 1회 이상, 국제선은 매 비행 후 소독해야 한다. 또 운항 중 마스크 착용 거부 승객에 대해 항공보안법 제23조 승객의 협조 의무 위반을 적용해 대응한다.

국토교통부는 5일 항공기 내에서 승객과 승무원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감염예방 및 항공기의 안전운항을 위해 코로나19 대응 항공기 안전운항지침을 강화해 9일부터 시행한다고 밝혔다.

그동안 항공기 내에서 코로나19에 감염된 사례는 없었으나 최근 국내 및 국제적으로 확산되고 있는 코로나19 감염에 더 적극적으로 대응하고 강화된 국내 방역체계에도 부합될 수 있도록 항공기 내 방역기준 및 절차 등을 보다 강화한 것이다.

주요 내용을 보면 우선 현재 소독약품의 성능에 따라 항공사 자율설정으로 돼 있는 항공기 내 소독주기를 국내선은 하루 1회 이상, 국제선은 매 비행 후로 강화한다.

또 운항 중 마스크 착용 거부 승객에 대한 대응절차를 신설해 항공보안법 23조 승객의 협조 의무 위반을 적용키로 했다. 이를 위반할 경우 벌금을 물릴 수 있다.

승무원이 해외체류 시 준수해야 하는 감염예방 행동지침도 현재 위험 국가 체류 시에서 모든 국가에서 적용하고 승무원 발열 체크도 비행 중 수시로 해야 한다.

아울러 항공권 예약·발권부터 운항종료 시까지 단계별 승객 안내 및 조치사항 등을 보다 세부적으로 규정했다.

국토부는 코로나19 상황이 종료될 때까지 공항 당국 및 항공사 등이 안전운항지침을 준수하는지에 대해 지속해서 점검하는 등 이행실태 관리·감독을 철저할 계획이다.

유경수 국토부 항공안전정책과장은 "안전한 항공교통 이용을 위해 승객들이 기내에서 마스크 착용, 대화 자제, 좌석 이동금지, 화장실 사용 후 손 소독, 식음료 섭취제한 등 코로나19 감염예방을 위한 기내 에티켓 준수와 함께 비행 중 승무원의 방역활동에도 적극적으로 협조해줄 것"을 당부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9.28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51,235,000
    • -2.87%
    • 이더리움
    • 3,552,000
    • -4.7%
    • 비트코인 캐시
    • 602,500
    • -1.47%
    • 리플
    • 1,135
    • -2.24%
    • 라이트코인
    • 178,700
    • -2.88%
    • 에이다
    • 2,586
    • -3.33%
    • 이오스
    • 4,674
    • -3.05%
    • 트론
    • 104.1
    • -3.43%
    • 스텔라루멘
    • 324.1
    • -2.76%
    • 비트코인에스브이
    • 158,400
    • +1.02%
    • 체인링크
    • 28,560
    • -2.26%
    • 샌드박스
    • 751.8
    • -5.27%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