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꼬북칩' 덕분에…오리온 1분기 영업이익 5.1% 상승

입력 2021-05-06 17:37

(오리온)
(오리온)
오리온의 1분기 매출과 영업이익이 동반 상승했다.

오리온은 1분기 영업이익이 1019억원으로 지난해 동기보다 5.1%, 매출은 6020억 원으로 11.5% 늘었다고 6일 밝혔다.

오리온은 국내는 물론 중국·베트남·러시아 등 해외 법인의 고르게 성장하면서 높은 실적 성장을 견인했다고 설명했다.

코로나19로 내수 부분 실적 상승세도 뚜렷했다. 국내 매출은 4.2% 늘어난 1988억 원, 영업이익은 17.7% 늘어난 353억 원을 기록했다.

오리온의 효자 상품은 '꼬북칩'이다. 꼬북칩을 앞세운 스낵 부문 매출이 7.6% 증가해 전반적인 성장을 주도했다. 특히 미국 등 해외 시장에서 꼬북칩 등 스낵류 수출액은 51.9% 증가했다.

중국과 베트남 법인은 나란히 매출은 증가했지만 영업이익은 다소 줄었다. 중국법인은 매출은 14.8% 증가한 3019억 원을 기록했지만 영업이익은 1.7% 줄어든 465억 원이었다. 베트남 법인도 매출은 17.9% 늘어난 829억 원인데 비해 영업이익은 157억 원으로 1.3% 줄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6.25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38,934,000
    • -1.24%
    • 이더리움
    • 2,186,000
    • -4.42%
    • 비트코인 캐시
    • 548,500
    • -3.86%
    • 리플
    • 746.2
    • -1.69%
    • 라이트코인
    • 152,400
    • -2.18%
    • 에이다
    • 1,528
    • -2.98%
    • 이오스
    • 4,377
    • -2.56%
    • 트론
    • 72.91
    • -4.77%
    • 스텔라루멘
    • 294.7
    • -3.79%
    • 비트코인에스브이
    • 149,000
    • -2.23%
    • 체인링크
    • 20,960
    • -4.42%
    • 샌드박스
    • 227.4
    • -0.87%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