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이재용 부회장 수감 생활 시작...4주간 격리 수용

입력 2021-01-18 17:44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18일 오후 서울 서초구 서울고등법원에서 열린 '국정농단' 사건 파기환송심 선고공판에 출석히며 법정으로 향하고 있다. (조현호 기자 hyunho@)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18일 오후 서울 서초구 서울고등법원에서 열린 '국정농단' 사건 파기환송심 선고공판에 출석히며 법정으로 향하고 있다. (조현호 기자 hyunho@)

국정농단 사건으로 실형을 확정받고 법정에서 구속된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18일 오후부터 곧바로 수감 생활에 들어간다.

서울고법 형사1부(재판장 정준영 부장판사)는 이날 이 부회장의 뇌물공여 등에 대한 파기환송심에서 징역 2년 6개월을 선고하고 법정에서 구속했다.

이번 판결로 이 부회장은 석방된 지 1078일 만에 다시 서울구치소에 수감된다.

이 부회장은 이날 신입 거실에 수용되기 전 신입 수용자가 알아야 할 준수사항과 교육사항을 안내받는다.

또 신체검사뿐만 아니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방역 지침에 따라 신속항원검사도 받게 된다.

이 부회장은 4주간 신입 거실에서 격리 수용될 예정이다. 2주 뒤 PCR(유전자 증폭검사) 검사를 통해 코로나19 음성 판정이 나오면 2주 더 격리된 다음 일반 거실로 옮겨진다.

이 부회장은 주요 인물인 점 등을 감안해 독거실에 수용될 것으로 알려졌다.

서울구치소 등 코로나19 확진자가 나온 교정시설의 경우 이달 31일까지 거리두기 3단계가 적용되기 때문에 이 부회장의 일반 접견은 당분간 중지된다. 대신 스마트폰 등을 이용한 접견으로 대체된다.

한편 이 부회장 측 대리인인 이인재 변호사는 이날 선고 직후 "재상고는 판결문에 상고 이유가 있으면 할 수 있고 이유가 없으면 못 하는 것"이라며 "더 검토해서 말하겠다"고 밝혔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56,731,000
    • -1.09%
    • 이더리움
    • 1,805,000
    • +0.33%
    • 리플
    • 526.4
    • +4.15%
    • 라이트코인
    • 212,000
    • -3.24%
    • 이오스
    • 4,385
    • -0.2%
    • 비트코인 캐시
    • 592,500
    • -1.99%
    • 스텔라루멘
    • 476.2
    • -1.31%
    • 트론
    • 60.36
    • +10.84%
    • 에이다
    • 1,322
    • -4.96%
    • 비트코인에스브이
    • 212,800
    • -0.19%
    • 대시
    • 248,900
    • -2.51%
    • 이더리움 클래식
    • 13,170
    • +2.17%
    • 851.5
    • -5.87%
    • 제트캐시
    • 141,800
    • -1.18%
    • 비체인
    • 59.87
    • +12.7%
    • 웨이브
    • 11,020
    • -0.09%
    • 베이직어텐션토큰
    • 821.6
    • -13.37%
    • 비트코인 골드
    • 31,610
    • +1.02%
    • 퀀텀
    • 6,515
    • +7.15%
    • 오미세고
    • 5,480
    • -0.36%
    • 체인링크
    • 33,410
    • -2.88%
    • 질리카
    • 144.1
    • +3.74%
    • 어거
    • 34,270
    • +2.21%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