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차기 대권, 이재명 넘어선 윤석열…이낙연도 넘어서나

입력 2020-11-30 09:00

10월 조사 이어 다시 상승… 19.8%
이재명은 19.4%로 윤석열에 뒤처져 2위
범여권 48.1% vs 범야권 41.7%… 한 자릿수 격차

▲윤석열 검찰총장이 차기 대선주자 선호도에서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대표를 턱밑까지 추격했다. 이재명 경기도지사는 3위로 밀려났다. (제공=리얼미터)
▲윤석열 검찰총장이 차기 대선주자 선호도에서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대표를 턱밑까지 추격했다. 이재명 경기도지사는 3위로 밀려났다. (제공=리얼미터)

윤석열 검찰총장이 차기 대선주자 선호도에서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대표를 턱밑까지 추격했다. 이재명 경기도지사는 3위로 밀려났다.

리얼미터가 30일 공개한 2020년 11월 차기 대선주자 선호도 조사에 따르면 이 대표는 10월 조사보다 0.9%포인트(P) 하락한 20.6%를 기록했다. 이 대표는 7개월 연속 내림세를 지속했지만 오차범위 내에서 1위를 유지했다.

지난 조사에서 2위를 차지했던 이 지사는 2.1%P 하락한 19.4%를 기록하며 3위로 떨어졌다. 반면 지난 조사에서 이 대표와 이 지사를 4.3%P 차로 바짝 추격했던 윤 총장은 이번 조사에서 2.6%P 상승해 19.8%로 2위를 차지했다.

윤 총장은 9월 조사에서 10.5%를 기록한 후 꾸준히 상승세를 기록했다. 이에 이 대표와 이 지사, 윤 총장은 1% 포인트 차의 치열한 접전을 보였다.

▲홍준표 무소속 의원은 5.1%로 전월 대비 0.4%P 올라 4위를 기록했다.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는 4위에서 5위로 떨어졌다. 전월 4.9%에서 1.4%P 떨어진 3.5%로 나타났다. (제공=리얼미터)
▲홍준표 무소속 의원은 5.1%로 전월 대비 0.4%P 올라 4위를 기록했다.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는 4위에서 5위로 떨어졌다. 전월 4.9%에서 1.4%P 떨어진 3.5%로 나타났다. (제공=리얼미터)

홍준표 무소속 의원은 5.1%로 전월 대비 0.4%P 올라 4위를 기록했다.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는 4위에서 5위로 떨어졌다. 전월 4.9%에서 1.4%P 떨어진 3.5%로 나타났다.

그 밖에 유승민 전 대표가 1.1%P 상승한 3.3%, 추미애 법무부 장관은 전월과 같은 3.1%를 기록했다. 이어 오세훈 전 서울시장이 3.0%, 주호영 국민의힘 원내대표가 2.7%, 심상정 정의당 전 대표가 2.5%, 황교안 전 미래통합당(현 국민의힘) 대표가 2.3%를 기록했다. 원희룡 제주도지사는 2.0%, 김경수 경남도지사는 1.8%, 김부겸 전 의원은 0.8%로 나타났다.

이번 조사는 리얼미터가 오마이뉴스 의뢰로 11월 23일부터 27일까지 닷새 동안 전국 18세 이상 유권자 2538명을 대상으로 벌였다.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1.9%P다. 자세한 내용은 리얼미터 홈페이지나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40,468,000
    • +1.4%
    • 이더리움
    • 1,497,000
    • +11.14%
    • 리플
    • 332.9
    • +8.12%
    • 라이트코인
    • 178,400
    • +13.49%
    • 이오스
    • 3,130
    • +2.49%
    • 비트코인 캐시
    • 574,500
    • +8.4%
    • 스텔라루멘
    • 339
    • +1.71%
    • 트론
    • 34.57
    • +2.83%
    • 에이다
    • 407
    • -2.68%
    • 비트코인에스브이
    • 230,600
    • +2.08%
    • 대시
    • 144,200
    • +5.49%
    • 이더리움 클래식
    • 8,850
    • +4.49%
    • 259.5
    • +5.23%
    • 제트캐시
    • 115,000
    • +0.09%
    • 비체인
    • 32.83
    • +8.14%
    • 웨이브
    • 8,185
    • -6.4%
    • 베이직어텐션토큰
    • 305.3
    • -0.46%
    • 비트코인 골드
    • 14,130
    • +3.29%
    • 퀀텀
    • 3,522
    • -2%
    • 오미세고
    • 4,336
    • -6.49%
    • 체인링크
    • 24,230
    • -2.3%
    • 질리카
    • 83.45
    • +2.71%
    • 어거
    • 23,000
    • -2.25%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