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청역 역주행' 운전자, 2차 조사 4시간 만에 종료…'급발진' 재차 진술

입력 2024-07-10 20:51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10일 오후 경찰 관계자가 서울 시청역 역주행 사고 운전자 2차 조사를 위해 서울 종로구 서울대병원으로 들어가는 모습. (뉴시스)
▲10일 오후 경찰 관계자가 서울 시청역 역주행 사고 운전자 2차 조사를 위해 서울 종로구 서울대병원으로 들어가는 모습. (뉴시스)

9명의 사망자를 낸 시청역 역주행 사고 운전자 차모(68)씨가 2차 피의자 조사에서도 급발진을 주장했다.

10일 서울 남대문경찰서는 이날 오후 2시 55분께 차씨가 입원해있는 서울대 병원을 찾아 2차 피의자 조사를 진행했다.

이날 조사는 경찰 교통조사관 총 4명이 차씨의 입원실에서 변호인 입회하에 오후 6시 51분까지 약 4시간가량 진행됐다.

차씨는 지난 4일 있었던 첫 조사와 마찬가지로 이날 역시 차량 이상에 따른 급발진을 주장한 것으로 전해졌다.

앞서 첫 조사에서 차씨는 “사고 당시 브레이크를 밟았으나 딱딱했다”라고 진술했으며 사고 당시 역주행 사실에 대해서는 “전혀 몰랐다”라고 진술했다.

이 사고로 차씨는 갈비뼈가 골절돼 수술을 받고 입원 중이다. 갈비뼈 일부가 폐를 찔러 피가 고여 있는 상태로 8주 진단을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 관계자는 “피의자의 건강 상태를 고려해 조사를 진행했다”라며 “피의자 및 변호인과 협의하여 추후 후속 조사를 진행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한편 차씨는 지난 1일 오후 시청역 인근 호텔을 벗어나 일방통행 도로를 역주행해 안전 펜스와 보행자들에 이어 BMW와 쏘나타를 차례로 추돌했다. 이 사고로 시청 직원 2명과 은행 직원 4명, 병원 용역업체 직원 3명 등 9명이 사망하고 7명이 다쳤다.

현재 차씨는 교통사고처리 특례법상 3조 1항 업무상 과실치사상 혐의로 입건된 상태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스페인, 잉글랜드 꺾고 '4번째 유로 정상'…MVP는 로드리·신인왕 야말 [유로 2024]
  • 2024 초복 인기 메뉴는 단연 치킨…복날 맞이 치킨 가격 순위 50 [그래픽 스토리]
  • 정부 규제에 배달 수수료·최저임금 ‘쑥’…셔터 내리는 프랜차이즈 [K프랜차이즈 갈등의 골]
  • 유니클로부터 K리그까지…온 세상이 '헬로키티' 천국? [솔드아웃]
  • ‘1분기 금융 대출 잔액만 617조’…커지는 건설·부동산발 부실 공포’
  • [종합] 트럼프, 선거유세 중 피격…총격범 현장서 사망
  • 5대銀, 상반기 부실채권 3.2조 털어내…연체율 코로나 이후 최고 수준
  • “트럼프 유세장 총격범은 20세 토머스 매슈 크룩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7.12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85,497,000
    • +3.18%
    • 이더리움
    • 4,557,000
    • +2.11%
    • 비트코인 캐시
    • 530,000
    • +0.76%
    • 리플
    • 741
    • +0.68%
    • 솔라나
    • 206,900
    • +4.13%
    • 에이다
    • 609
    • -0.81%
    • 이오스
    • 811
    • +5.32%
    • 트론
    • 193
    • -1.53%
    • 스텔라루멘
    • 147
    • +3.52%
    • 비트코인에스브이
    • 58,550
    • +4.93%
    • 체인링크
    • 18,880
    • +3.28%
    • 샌드박스
    • 455
    • +2.25%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