캠코, 압류재산 공매대행 40주년 기념행사 개최

입력 2024-06-25 10:35 수정 2024-06-25 10:57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24일 부산국제금융센터(BIFC) 3층 캠코마루에서 열린 ‘캠코 공매 40주년 기념 성과공유 및 확산 포럼’에서 김귀수 캠코 가계지원부문 총괄이사(사진 앞줄 왼쪽에서 네 번째)와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캠코)
▲24일 부산국제금융센터(BIFC) 3층 캠코마루에서 열린 ‘캠코 공매 40주년 기념 성과공유 및 확산 포럼’에서 김귀수 캠코 가계지원부문 총괄이사(사진 앞줄 왼쪽에서 네 번째)와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캠코)
한국자산관리공사(캠코)는 ‘압류재산 공매대행 40주년 기념 성과 공유 및 확산 포럼’을 개최했다고 25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지난 40년 간 압류재산 매각대행 업무 성과를 알리고 체납 조세 징수 위탁기관으로서의 미래 비전을 공유하기 위해 마련됐다.

1부는 40주년을 축하하는 기념행사로 기념 영상, 퇴직 선배 특강 등을 통해 안정적 국가재정 수입 확보 및 공공서비스 향상의 견인차 역할을 해온 캠코의 압류재산 공매대행 40년 역사와 의미를 재조명했다.

2부에서는 캠코연구원이 공매사업 현황분석 및 공매지수 추정 등 3건의 연구자료를 발표하고 한국부동산학회장 정재호 교수 등 5인의 부동산 관련 외부전문가들이 토론을 통해 체납 조세 징수 위탁기관으로서의 공사의 역할 및 미래에 대해 제언을 했다.

이날 행사장 로비에는 캠코 공매 40년 역사를 알 수 있는 사진이 전시되었고 공매 관련 N행시 응모, 공매업무 퀴즈 등 40주년을 기념하는 다양한 이벤트가 진행됐다.

권남주 캠코 사장은 “캠코는 지난 40년간 압류재산 공매대행 업무뿐만 아니라 체납국세 위탁징수업무 등 사업영역을 다각화하면서 성장해 왔다”며 “앞으로도 캠코만의 노하우로 조세행정과 세수 증대에 기여하고, 정부 세정운영의 든든한 파트너로 지속 성장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도심속 손님일까 이웃일까' 서서울호수공원 너구리 가족 [포토로그]
  • "여행 중 잃어버린 휴대품은 보험으로 보상 안 돼요"
  • 축협, '내부 폭로' 박주호 법적 대응 철회…"공식 대응하지 않기로"
  • "임신 36주 낙태 브이로그, 산모 살인죄 처벌은 어려워"
  • 삼성전자, ‘불량 이슈’ 갤럭시 버즈3 프로에 “교환‧환불 진행…사과드린다”
  • 쯔양, 구제역 '협박 영상' 공개…"원치 않는 계약서 쓰고 5500만 원 줬다"
  • 시청률로 본 프로야구 10개 구단 인기 순위는? [그래픽 스토리]
  • "귀신보다 무서워요"…'심야괴담회' 속 그 장면, 사람이 아니었다 [이슈크래커]
  • 오늘의 상승종목

  • 07.19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3,325,000
    • +4.34%
    • 이더리움
    • 4,895,000
    • +2.64%
    • 비트코인 캐시
    • 550,000
    • +4.56%
    • 리플
    • 838
    • +8.69%
    • 솔라나
    • 236,500
    • +4.32%
    • 에이다
    • 616
    • +4.23%
    • 이오스
    • 854
    • +4.15%
    • 트론
    • 189
    • -0.53%
    • 스텔라루멘
    • 148
    • +2.78%
    • 비트코인에스브이
    • 66,400
    • +3.83%
    • 체인링크
    • 19,850
    • +4.36%
    • 샌드박스
    • 481
    • +5.71%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