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닛산, 중국서 첫 공장 폐쇄…"전기차 경쟁서 밀렸다"

입력 2024-06-22 17:47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일본 요코하마 닛산자동차 매장에 닛산 로고가 보인다.  (AFP/연합뉴스)
▲일본 요코하마 닛산자동차 매장에 닛산 로고가 보인다. (AFP/연합뉴스)

일본 닛산자동차가 중국에서 처음으로 공장을 폐쇄했다. 중국산 전기차와의 경쟁에서 밀린 것이 영향을 끼쳤다.

22일 연합뉴스가 니혼게이자이신문(닛케이)을 인용한 보도에 따르면 닛산자동차는 전날 중국 장쑤성에 있는 창저우 승용차 공장을 폐쇄했다.

닛산 공장 폐쇄와 관련해 "현지 업체와 가격경쟁이 치열한 데다 중국에서 잘 팔리는 전기차의 구색도 적은 것이 이유"라고 닛케이 측은 설명했다.

중국자동차공업협회(CAAM)에 따르면 지난달 중국 신차 판매에서 전기차 등 전동차가 차지한 비율은 40% 수준으로, 전년 동월 대비 9%포인트(p) 증가했다.

최근 전기차 개발 등에서 상대적으로 뒤쳐진 일본 기업들이 중국 시장에서 철수하거나 사업을 축소하고 있다. 앞서 미쓰비시자동차도 지난해 광저우자동차그룹과 합작사업을 중단하고 중국 시장에서 철수했으며, 혼다도 지난달 중국 합작법인 직원을 감축하기로 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유니클로부터 K리그까지…온 세상이 '헬로키티' 천국? [솔드아웃]
  • '트럼프 피습' 비트코인, 3% 껑충…리플은 일주일간 20%↑ [Bit코인]
  • ‘1분기 금융 대출 잔액만 617조’…커지는 건설·부동산발 부실 공포’
  • [종합] 트럼프, 선거유세 중 피격…총격범 현장서 사망
  • 이젠 최저임금 1만 원 시대…내년 1.7% 오른 1만30원 확정
  • 5대銀, 상반기 부실채권 3.2조 털어내…연체율 코로나 이후 최고 수준
  • “트럼프 유세장 총격범은 20세 토머스 매슈 크룩스”
  • 공모주 ‘과열’일까 ‘흥행’일까…하반기 IPO 시장 전망은[따따블 공모주 시대 1년③]
  • 오늘의 상승종목

  • 07.12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84,174,000
    • +2.29%
    • 이더리움
    • 4,477,000
    • +1.24%
    • 비트코인 캐시
    • 520,500
    • -0.38%
    • 리플
    • 742
    • -1.07%
    • 솔라나
    • 203,200
    • +3.78%
    • 에이다
    • 604
    • -0.49%
    • 이오스
    • 781
    • +2.9%
    • 트론
    • 193
    • -2.03%
    • 스텔라루멘
    • 146
    • +0.69%
    • 비트코인에스브이
    • 57,600
    • +3.78%
    • 체인링크
    • 18,650
    • +2.25%
    • 샌드박스
    • 445
    • +0.6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