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희영, 여자 PGA챔피언십 2R 공동 선두…고진영 3위

입력 2024-06-22 14:08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양희영 (AP/뉴시스)
▲양희영 (AP/뉴시스)

양희영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메이저대회 KPMG 여자 PGA 챔피언십(총상금 1040만 달러) 둘째 날 공동 선두로 도약했다.

22일 연합뉴스에 따르면 양희영은 이날(한국시간) 미국 워싱턴주 서매미시의 사할리 컨트리클럽(파72)에서 열린 대회 2라운드에서 보기 없이 버디 4개를 골라내 4타를 줄였다.

1, 2라운드 합계 6언더파 138타를 친 양희영은 세라 슈멜젤(미국)과 리더보드 맨 위에 이름을 올렸다.

양희영이 '2024 파리 올림픽' 출전을 하기 위해서는 이번 대회 성적이 매우 중요하다. 현재 세계랭킹 25위인 양희영은 이번 대회가 끝난 뒤 발표되는 여자골프 세계랭킹에서 15위 안에 들어야 올림픽에 출전할 수 있다.

LPGA 투어에서 5승을 거둔 양희영은 작년 11월 CME 그룹 투어 챔피언십 이후 우승이 없어 세계랭킹 15위 밖으로 밀렸다.

양희영은 6번 홀(파5)에서 2.5m 거리에서 퍼트를 성공, 첫 버디를 잡은 뒤 7번 홀(파4)에서는 그린 옆 러프에서 13m를 남기고 친 칩샷으로 또 한 타를 줄였다.

이후 15번 홀(파4)에서 4m짜리 버디 퍼트를 넣어 단독 2위로 치고 나갔다. 그러다 18번 홀(파5)에서는 99야드를 남기고 친 세 번째 샷을 홀 50㎝에 붙인 뒤 버디를 잡아내며 공동 선두에 올랐다.

세계랭킹 7위 고진영은 버디 5개와 보기 1개로 4타를 줄여 중간 합계 4언더파 140타로 공동 3위로 순위를 끌어올렸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굿파트너' 시청률 막 터졌는데…파리 올림픽에 직격탄 맞은 방송가 [이슈크래커]
  • "돈 없어 해외여행 간다"…'바가지 숙박요금'에 국내 여행 꺼려 [데이터클립]
  • 美 이더리움 현물 ETF 거래 승인…가상자산 시장 파급효과는 '미지수'
  • 허웅 전 여자친구, 카라큘라 고소…"유흥업소 등 허위사실 유포"
  • 카카오 김범수, 결국 구속…카카오 AI·경영 쇄신 ‘시계제로’
  • 바이오기업도 투자한다…국내 빅5가 투자한 기업은?
  • 임상우 vs 문교원, 주인공은 누구?…'최강야구' 스테이지 스윕승 대기록, 다음은 사직
  • 성큼 다가온 파리 올림픽 개막…성패 좌우할 '골든데이'는 29일
  • 오늘의 상승종목

  • 07.23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2,491,000
    • -1.82%
    • 이더리움
    • 4,785,000
    • -1.38%
    • 비트코인 캐시
    • 511,500
    • -7.42%
    • 리플
    • 824
    • -3.74%
    • 솔라나
    • 241,200
    • -4.44%
    • 에이다
    • 570
    • -5.16%
    • 이오스
    • 798
    • -3.86%
    • 트론
    • 186
    • -0.53%
    • 스텔라루멘
    • 141
    • -3.42%
    • 비트코인에스브이
    • 62,200
    • -2.96%
    • 체인링크
    • 19,140
    • -3.28%
    • 샌드박스
    • 448
    • -4.6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