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살 여아, 어린이집 버스에 치여 사망…의료원 견학 왔다가 참변

입력 2024-06-21 19:02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사고가 난 A어린이집 버스. (독자제공)
▲사고가 난 A어린이집 버스. (독자제공)

2살 여아가 어린이집 버스에 치여 숨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21일 경남 산청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전 10시40분경 산청군보건의료원 주차장에서 A양(2)이 39인승 어린이집 버스에 깔리는 사고를 당했다.

신고를 받고 3분 만에 출동한 119구급대는 심정지 상태인 A양을 즉시 병원으로 옮겼지만 결국 숨졌다.

경찰은 운전기사 B씨(50대)가 버스의 우측 앞에 앉아 있는 A양을 미처 발견하지 못하고 버스를 출발했다가 사고가 난 것으로 보고 있다.

당시 B씨는 음주를 했거나, 무면허 상태는 아닌 것으로 확인됐다.

이날 해당 어린이집은 견학차 인솔교사 5명이 A양 등 원생 29명과 함께 산청군보건의료원을 찾았다. 일부 교사는 버스에서 순서대로 내리는 아이들을 챙겼고, 일부는 버스에서 조금 떨어진 곳에서 내린 아이들을 챙긴 것으로 조사됐다.

경찰 관계자는 “도로가 아닌 주차장에서 사고가 났기 때문에 조사하면서 구체적인 혐의를 적용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경찰은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는 한편 인솔 교사들과 어린이집 원장의 과실 여부를 조사할 방침이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정의구현 외치더니 밥줄 '뚝'"…쯔양 사건, 사이버 레커에 경종 울렸다 [이슈크래커]
  • '트로트 4대 천왕' 가수 현철 별세…향년 82세
  • “한국에 갈거야, 라인 추가해 줘” 문자 받으셨나요? [해시태그]
  • 올해도 불붙은 ‘BMW vs 벤츠’ 경쟁…수입차 1위는 누구 [모빌리티]
  • '운빨존많겜', 무분별한 방치형 게임 사이 등장한 오아시스 [mG픽]
  • 비트코인, 6만4000달러 돌파…'트럼프 트레이드' 통했다 [Bit코인]
  • 변우석, 오늘(16일) 귀국…'과잉 경호' 논란 후 현장 모습은?
  • 문교원 씨의 동점 스리런…'최강야구' 단언컨데 시즌 최고의 경기 시작
  • 오늘의 상승종목

  • 07.16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0,700,000
    • +1.88%
    • 이더리움
    • 4,843,000
    • +1.36%
    • 비트코인 캐시
    • 543,000
    • -0.18%
    • 리플
    • 814
    • +8.39%
    • 솔라나
    • 226,100
    • +3.86%
    • 에이다
    • 617
    • +0.98%
    • 이오스
    • 845
    • +4.06%
    • 트론
    • 188
    • -2.59%
    • 스텔라루멘
    • 150
    • +3.45%
    • 비트코인에스브이
    • 63,700
    • +2.82%
    • 체인링크
    • 19,980
    • +0.96%
    • 샌드박스
    • 472
    • +1.29%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