몸집 키워온 中화웨이...美애플·구글보다 인앱 수수료 더 낮춘다

입력 2024-06-18 17:32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게임 구매 시 약 20% 수수료 논의중
스마트폰 판매 증가에 애플과 대결 자신감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열린 ‘MWC 2024’ 화웨이 전시부스. 바르셀로나(스페인)/신화뉴시스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열린 ‘MWC 2024’ 화웨이 전시부스. 바르셀로나(스페인)/신화뉴시스
중국 통신장비업체 화웨이가 스마트폰용 운영체제(OS) 하모니OS에서 앱 내부 결제(인앱 결제) 수수료를 인하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 이는 세계 최대 스마트폰 시장에서 미국 애플과의 경쟁에 대한 자신감이 커졌다는 신호라는 평가가 나온다.

18일(현지시간) 블룸버그는 화웨이가 애플의 iOS와 구글 안드로이드OS의 모바일 스토어 결제 수수료 30%보다 더 낮은 수수료를 검토하고 있다고 보도했다. 애플은 그동안 이용자들이 상품 구매 시 자사 결제 시스템을 이용하게 하고 최대 30%의 수수료를 받아왔다. 사실상 수수료를 내지 않을 방법이 없어서 ‘애플 통행세’라는 악명도 붙었다.

화웨이는 모바일 앱 스토어 수익의 대부분을 차지하는 게임 구매에 약 20%의 수수료를 논의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중국 내 경쟁업체 샤오미의 하이퍼OS는 게임 구매 수수료 50%를 부과하고 있어 화웨이의 개발자 유인 등이 더 쉬워질 것이라는 진단이 나온다. 다만, 블룸버그는 소식통 말을 인용해 화웨이의 계획이 변경될 수 있다고 전했다. 화웨이 측은 별다른 답변을 내지 않았다.

화웨이의 이러한 움직임은 스마트폰 판매 성장에 자신감을 얻었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지난해 4분기 하모니OS를 적용한 화웨이 스마트폰은 중국 시장에서 16%의 시장점유율을 기록했다. 같은 기간 애플 iOS 점유율은 20%에서 16%까지 하락했다. 아직 화웨이 스마트폰의 세계 시장 점유율은 4%에 그치고 있지만, 앱 개발자를 유인할 수 있는 시장 지위를 확보했다는 평가가 나온다.

앞서 화웨이는 미국의 제재로 구글 안드로이드OS 체제에서 배제됐다. 이후 화웨이는 자체적으로 하모니OS를 구축해 독점 운영체제로 전환했다. 화웨이는 구글 안드로이드 앱을 지원하지 않는 폐쇄형OS ‘하모니넥스트’를 선보일 계획이라고 밝히며, 미국 시장과의 대결 구도를 본격화하고 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굿파트너' 시청률 막 터졌는데…파리 올림픽에 직격탄 맞은 방송가 [이슈크래커]
  • "돈 없어 해외여행 간다"…'바가지 숙박요금'에 국내 여행 꺼려 [데이터클립]
  • 美 이더리움 현물 ETF 거래 승인…가상자산 시장 파급효과는 '미지수'
  • 허웅 전 여자친구, 카라큘라 고소…"유흥업소 등 허위사실 유포"
  • 카카오 김범수, 결국 구속…카카오 AI·경영 쇄신 ‘시계제로’
  • 바이오기업도 투자한다…국내 빅5가 투자한 기업은?
  • 임상우 vs 문교원, 주인공은 누구?…'최강야구' 스테이지 스윕승 대기록, 다음은 사직
  • 성큼 다가온 파리 올림픽 개막…성패 좌우할 '골든데이'는 29일
  • 오늘의 상승종목

  • 07.23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2,600,000
    • -1.69%
    • 이더리움
    • 4,803,000
    • -1.03%
    • 비트코인 캐시
    • 513,500
    • -6.97%
    • 리플
    • 826
    • -3.62%
    • 솔라나
    • 242,700
    • -4%
    • 에이다
    • 573
    • -4.82%
    • 이오스
    • 800
    • -3.61%
    • 트론
    • 187
    • +0%
    • 스텔라루멘
    • 142
    • -3.4%
    • 비트코인에스브이
    • 62,200
    • -2.2%
    • 체인링크
    • 19,170
    • -3.03%
    • 샌드박스
    • 449
    • -4.47%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