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언주 "윤 대통령, 대왕고래프로젝트 관련 사업에 무지해"

입력 2024-06-18 17:00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이언주 더불어민주당 의원 (출처=SBS 라디오 '김태현의 정치쇼' 캡쳐)
▲이언주 더불어민주당 의원 (출처=SBS 라디오 '김태현의 정치쇼' 캡쳐)

석유·가스전을 찾는 정부의 초대형 '대왕고래 프로젝트'가 본격화되고 착수비 120억 원이 확보된 데 대해 더불어민주당이 분석 과정과 의결 시점에 의문을 제기했다. 윤석열 대통령이 직접 국정 브리핑을 한 것에 대해 이언주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무지해서 그렇다"는 입장을 나타냈다.

이 의원은 18일 SBS라디오 '김태현의 정치쇼'에서 "석유공사나 그동안의 사업에서 (어떤) 문제들이 불거져 왔는지 그 역사를 잘 모르는 상태에서 보고만 받고 덜렁 발표한 것일 수도 있지 않겠냐"고 말했다.

그는 "포스트 오일 시대에 한국석유공사는 이 사업에 자신들의 존망이 걸려있어서 무리하게 진행했을 것"이라고 했다.

이 의원은 "게이트까지 의심된다"며 석유공사에서 미국 자문업체 액트지오에 몇십억을 줬는데 과연 그 정도 가치가 있는 돈인지 짚어봐야 하고 관심이 없었다면 국민 혈세가 어떻게 쓰이는지 몰랐을 수도 있다"고 강조했다.

그는 윤 대통령 발표 전 시추 계획이 의결된 상태였음을 언급하며 "윤 대통령이 액트지오가 세계적인 최고의 회사라고 했는데 알고 보니 4년 동안이나 세금을 체납한 회사였다. 만약 알았다면 어떻게 첫 국정브리핑에서 그렇게 발표할 수가 있겠냐"고 반문했다.

한편, 민주당 당헌·당규 개정에 대해 당대표가 대선 출마 시 1년 전 사퇴하는 규정이 확정된 것이 이재명 민주당 대표의 대선을 위한 것이 아니냐는 입장에는 "규정이 결정적이거나 큰 영향을 주는 것은 아니다"고 덧붙였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요아정은 ‘마라탕과’일까 ‘탕후루과’일까? [해시태그]
  • 최강야구보다 '더 강력한' 야구 온다…'전설의 무대' 한일 드림 플레이어즈 [이슈크래커]
  • 단독 ‘비정형데이터’ 분석해 수감자 도주 등 사전에 막는다
  • 제헌절, 태극기 다는 법은…공휴일이 아닌 이유?
  • 단독 설계사 절반 이상은 50대 넘었다 [늙어가는 보험 현장 上]
  • 데이트 비용, 얼마나 쓰고 누가 더 낼까 [데이터클립]
  • 단독 산업은행, 아시아지역본부 없앴다...해외진출 전략 변화
  • 날개 단 비트코인, 6만5000달러 우뚝…'공포 탐욕 지수' 6개월 만에 최고치 [Bit코인]
  • 오늘의 상승종목

  • 07.17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0,507,000
    • +0.83%
    • 이더리움
    • 4,816,000
    • +0.48%
    • 비트코인 캐시
    • 531,500
    • -1.39%
    • 리플
    • 860
    • +11.98%
    • 솔라나
    • 224,100
    • +1.86%
    • 에이다
    • 623
    • +2.81%
    • 이오스
    • 864
    • +6.01%
    • 트론
    • 188
    • +0.53%
    • 스텔라루멘
    • 155
    • +7.64%
    • 비트코인에스브이
    • 64,300
    • +4.21%
    • 체인링크
    • 19,970
    • +1.22%
    • 샌드박스
    • 475
    • +3.0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