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트넘, 계약 1년 남은 '1100억의 사나이' 은돔벨레 방출…구단 최악의 먹튀 등극

입력 2024-06-13 15:31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출처=토트넘 홋스퍼 홈페이지)
(출처=토트넘 홋스퍼 홈페이지)

손흥민의 소속팀 토트넘 홋스퍼가 영입 당시 구단 최고 이적료를 달성했던 탕귀 은돔벨레(28·프랑스)와 계약을 해지, 방출했다.

토트넘은 12일(현지시간) 구단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계약 기간이 1년 남은 은돔벨레와 상호 합의로 계약을 해지했다"면서 은돔벨레와 결별을 발표했다.

이로써 2019년 7월 구단 역사상 최고 이적료인 6300만 파운드(약 1106억 원)에 입단한 은돔벨레는 5년 만에 팀을 떠나게 됐다.

은돔벨레는 토트넘에서 2년 반 동안 91경기에 출전하는 데 그쳤고 공격 포인트는 10골 9도움을 기록했다.

경기력도 기대에 미치지 못했고, 훈련장과 경기장에서 불성실한 모습을 보였다. 그는 조제 모리뉴, 안토니오 콘테 등 모든 사령탑의 신뢰를 얻지 못했다.

사실상 전력 외로 분류된 그는 친정팀인 올림피크 리옹(프랑스)과 나폴리(이탈리아), 갈라타사라이(튀르키예)에서 임대 생활을 전전했으나 새로운 팀에서도 좀처럼 자리를 잡지 못했다. 은돔벨레가 임대 이적한 팀들은 선수의 경기력에 실망, 완전 영입 조항을 발동하지 않았다.

토트넘은 계속해서 몸 관리에 실패하며 실망스러운 경기력을 보인 은돔벨레와의 계약 기간을 1년 남겨두고 구단 최고 주급(20만 파운드)을 줄이는 차원에서 보상금을 지불한 채 계약을 정리한 것으로 알려졌다.

은돔벨레는 "런던 최고의 클럽에서 모험을 마치게 됐다. 토트넘에서 지내는 동안 많은 것을 배웠다"면서 "변함없는 성원에 감사드리며 토트넘이 더욱 크게 성공할 것"이라고 마지막 인사를 전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유니클로부터 K리그까지…온 세상이 '헬로키티' 천국? [솔드아웃]
  • '트럼프 피습' 비트코인, 3% 껑충…리플은 일주일간 20%↑ [Bit코인]
  • ‘1분기 금융 대출 잔액만 617조’…커지는 건설·부동산발 부실 공포’
  • [종합] 트럼프, 선거유세 중 피격…총격범 현장서 사망
  • 이젠 최저임금 1만 원 시대…내년 1.7% 오른 1만30원 확정
  • 5대銀, 상반기 부실채권 3.2조 털어내…연체율 코로나 이후 최고 수준
  • “트럼프 유세장 총격범은 20세 토머스 매슈 크룩스”
  • 공모주 ‘과열’일까 ‘흥행’일까…하반기 IPO 시장 전망은[따따블 공모주 시대 1년③]
  • 오늘의 상승종목

  • 07.12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84,095,000
    • +2.2%
    • 이더리움
    • 4,473,000
    • +1.08%
    • 비트코인 캐시
    • 520,500
    • -0.19%
    • 리플
    • 746
    • -1.32%
    • 솔라나
    • 203,400
    • +3.62%
    • 에이다
    • 606
    • -0.82%
    • 이오스
    • 781
    • +2.76%
    • 트론
    • 192
    • -2.54%
    • 스텔라루멘
    • 146
    • +0%
    • 비트코인에스브이
    • 57,600
    • +3.69%
    • 체인링크
    • 18,570
    • +1.81%
    • 샌드박스
    • 443
    • +0.2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