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타 스퀴즈 작전야구가 한화에서?…두산전 9회 짜릿한 승리

입력 2024-06-13 06:59 수정 2024-06-13 09:05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12일 오후 서울 송파구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2024 프로야구 KBO리그 한화 이글스와 두산 베어스의 경기.        9회초 3-3 동점 1사 1, 3루 상황에서 한화 문현빈이 1타점 번트 안타를 치고 있다.  (연합뉴스)
▲12일 오후 서울 송파구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2024 프로야구 KBO리그 한화 이글스와 두산 베어스의 경기. 9회초 3-3 동점 1사 1, 3루 상황에서 한화 문현빈이 1타점 번트 안타를 치고 있다. (연합뉴스)

▲12일 오후 서울 송파구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2024 프로야구 KBO리그 한화 이글스와 두산 베어스의 경기.    4-3으로 두산을 꺾은 한화 이글스 선수들이 자축하고 있다.  (연합뉴스)
▲12일 오후 서울 송파구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2024 프로야구 KBO리그 한화 이글스와 두산 베어스의 경기. 4-3으로 두산을 꺾은 한화 이글스 선수들이 자축하고 있다. (연합뉴스)

프로야구 한화 이글스가 9회 작전 야구로 짜릿한 승리를 거뒀다. 이로써 한화는 주중 '위닝시리즈'를 예약했다.

한화는 12일 서울 잠실구장에서 열린 2024 신한 SOL Bank KBO리그 두산 베어스와 원정 경기서 4-3으로 승리했다.

3회 황영묵, 안치홍의 연속 적시타로 먼저 2점을 낸 한화는 4회 이재원의 우전 적시타로 또 한 점을 보탰다.

그러나 5회 한화 선발 류현진이 전민재, 김재호, 조수행에게 연속 안타를 허용하며 2점을 내줬다. 3-2의 근소한 점수 차는 7회 두산 헨리 라모스의 1루 라인 드라이브 타구를 1루수 안치홍이 놓치며 무너졌다. 결국 3-3 동점 상황이 됐고, 6이닝 9피안타 2실점 비자책 역투를 펼쳤던 류현진의 승도 날아갔다.

양 팀 모두 1점을 노리는 9회, 먼저 공격에 나선 한화가 일을 냈다. 한화는 선두타자 이재원의 우전 안타, 이도윤의 희생번트, 장진혁의 내야 안타로 1사 1, 3루의 득점 찬스를 만들었다.

이때 한화 벤치는 문현빈을 대타로 냈다. 그러자 두산 또한 이병헌으로 투수를 교체했다. 한화 팬들 모두 안타를 바라고 있던 상황에 문현빈은 1볼-1스트라이크 상황에서 기습 스퀴즈 번트를 댔다.

허를 찔린 두산 투수 이병헌과 내야진은 타구에 제대로 대처하지 못했고, 3루에 있던 대주자 하주석이 슬라이딩으로 홈으로 들어왔다. 작전 야구가 완벽히 들어맞은 것이다.

1점 차 리드를 되찾은 한화는 9회말 주현상을 올렸고, 승리를 가져갔다. 경기 후 김경문 감독은 "9회에 지든 이기든 끝내야 한다고 생각했는데, 찬스에서 작전을 잘 수행해 준 우리 선수들 덕에 연승을 이어가게 됐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2024 파리올림픽' 한국 대표팀이 써내려갈 반전 드라마 [이슈크래커]
  • 변우석 논란 아직인데 또…'과잉 경호', 왜 하필 '공항'일까? [이슈크래커]
  • 상반기 매출 2兆 돌파…삼성바이오로직스, 또 신기록
  • 강경준, 불륜 의혹에 사과…"오해 또한 내 부덕함에서 시작"
  • 티몬, 여행사에 못 준돈 수백억…신용카드 결제도 중단
  • 무속인과 논의 후 뉴진스 강탈 보도…민희진 측 "불법 행위 법적 대응"
  • 단독 한국투자증권, 2000억 규모 ‘1호 PF 펀드’ 만든다
  • 단독 팔 때만 ‘스마트홈’ 더 쓰려면 ‘돈 내라’…아이파크 스마트앱 일방적 중단에 입주민 ‘황당’
  • 오늘의 상승종목

  • 07.24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2,608,000
    • -0.48%
    • 이더리움
    • 4,826,000
    • -1.51%
    • 비트코인 캐시
    • 519,500
    • -2.53%
    • 리플
    • 877
    • +5.28%
    • 솔라나
    • 247,300
    • +0.9%
    • 에이다
    • 585
    • -0.85%
    • 이오스
    • 833
    • +1.59%
    • 트론
    • 188
    • +1.62%
    • 스텔라루멘
    • 147
    • +2.08%
    • 비트코인에스브이
    • 62,800
    • -0.79%
    • 체인링크
    • 19,370
    • -0.26%
    • 샌드박스
    • 457
    • -0.65%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