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징주]삼영에스앤씨, 삼성SDI 전기차 배터리 공정 ‘습도센서’ 공급 사실 부각...2거래일째 강세

입력 2024-05-27 15:11 수정 2024-05-29 07:49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삼영에스앤씨가 전기차 배터리 공정에 습도센서를 삼성SDI에 공급한 사실이 부각되면서 2거래일째 강세를 보이고 있다.

27일 오후 3시 6분 현재 삼영에스앤씨는 전 거래일 대비 27.60% 오른 1만1280원에 거래 중이다.

삼영에스앤씨는 기존 습도센서가 가진 정밀도의 한계와 비용적 문제를 동시에 극복하는 것을 핵심 경쟁력으로 선정했다. 이차전지 소재로 활용되는 고체 전해질은 수분 반응성이 높아 공기 중 안전성이 취약해 셀 제조 공정에서는 1%의 습도 환경에서 분석 시에는 5% 이하의 습도 환경이 필요하다.

삼영에스앤씨의 신제품인 '냉각 거울(Chilled-Mirror)'을 적용한 노점계는 5% 이하 극 저습 환경을 유지하는 데 필요한 측정기기다. 기존 용량형 습도센서를 적용한 측정 기기와 비교해 정밀도와 유지보수 비용 면에서 경쟁력을 보유한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삼성SDI가 배터리 생산 수율과 생산성 향상을 위한 고성능 습도 센서 적용에 나설 예정으로, 정전용량식(Capacitive humidity sensor)에서 칠드미러(Chilled-Mirror) 방식으로 바꾸는 것이 핵심이라는 소식이 전해졌다.

삼성SDI는 올해 구미사업장을 시작으로 칠드미러 습도 센서를 채용할 예정이며, 연내 천안사업장, 울산사업장으로 확대 적용하고 내년부터 미국, 헝가리 공장에도 사용될 계획으로 알려졌다. 이에 센서를 삼영에스앤씨가 개발해 공급하는 것으로 전해지면서 투자자들의 매수세가 몰린 것으로 보인다.

장중 매매동향은 잠정치이므로 실제 매매동향과 차이가 발생할 수 있습니다.
이로 인해 일어나는 모든 책임은 투자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아이돌 레시피와 초대형 상품…편의점 음식의 한계 어디까지?[Z탐사대]
  • 제니와 바이럴의 '황제'가 만났다…배스 타올만 두른 전말은? [솔드아웃]
  • 단독 금감원, 가상자산거래소에 감독분담금 청구한다
  • "중국이 중국했다" 손흥민·이강인 향한 좁은 속내…합성사진 논란
  • 쿠팡 "'평생 먹은 것 중 제일 맛없다'는 직원 리뷰가 조작?" 공정위에 반박
  • “동해 석유=MB 자원외교?”...野, 의심의 눈초리
  • “고객의 시간을 점유하라”...쉬지 않고 뻗어나가는 ‘뉴월드’ [정용진號 출범 100일]
  • 집단 휴진 거부한 아동병원, 의협 회장 맹비난 "'폐렴끼' 만든 사람들"
  • 오늘의 상승종목

  • 06.14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3,803,000
    • +0.47%
    • 이더리움
    • 5,040,000
    • +3.7%
    • 비트코인 캐시
    • 611,000
    • +2.78%
    • 리플
    • 686
    • +2.85%
    • 솔라나
    • 206,000
    • +1.48%
    • 에이다
    • 584
    • +1.04%
    • 이오스
    • 933
    • +0.65%
    • 트론
    • 164
    • -1.2%
    • 스텔라루멘
    • 137
    • +0%
    • 비트코인에스브이
    • 70,450
    • +1.29%
    • 체인링크
    • 21,230
    • +0.52%
    • 샌드박스
    • 543
    • +1.1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