곽민선 아나운서, 축포 사고 후 직접 전한 근황…"왼쪽 눈 다쳐, 희망 갖고 치료 중"

입력 2024-05-19 16:23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출처=곽민선SNS)
(출처=곽민선SNS)

행사 중 축포를 맞아 눈 부상을 당한 곽민선 아나운서가 직접 근황을 전했다.

12일 곽민선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많은 분들의 걱정에 감사드린다. 본의 아니게 심려를 끼쳐드린 것 같아 진심으로 송구스러운 마음”이라고 밝혔다.

곽 아나운서는 “일주일 전 무대 특수효과로 인해 왼쪽 눈을 다치게 되었다. 내상에 비해 외관도 깨끗하고 하루하루 치료에 임하며 희망을 갖고 있있다”라고 현재 상황을 전했다.

이어 “이번 사고를 계기로 당연했던 것들에 대해 돌아보게 되었고, 특히 몸이 아프게 된 사람들을 배려하며 감사히 살아가야겠다는 생각이 들었다”라며 “기본 생활조차 불안했던 가운데 느낀 생각들로 더 성숙해지는 것 같아 이 또한 뜻이 아닌가 싶다”라고 털어놨다.

그러면서도 “다만 공연장 안전 문제에 대해서는 혹시 모를 사고로 다른 피해가 생기지 않도록 관계자분들께서 잘 대비해 주시기를 부탁드린다”라고 당부했다.

곽 아나운서는 “빠른 시일 내에 방송으로 복귀할 수 있었으면 좋겠다. 다시 한번 죄송하고 감사하다”라고 인사했다.

한편 곽 아나운서는 지난 12일 대전 유성구 e스포츠경기장에서 열린 배틀그라운드 모바일 프로 시리즈(PMPS) 2024 행사 중 무대 에어샷 축포를 맞고 쓰러져 인근 대학병원으로 이송됐다.

이후 소속사는 곽 아나운서의 시력 손상이 크며 통원 치료에 집중하고 있다고 밝혀 안타까움을 안겼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아이돌 레시피와 초대형 상품…편의점 음식의 한계 어디까지?[Z탐사대]
  • 제니와 바이럴의 '황제'가 만났다…배스 타올만 두른 전말은? [솔드아웃]
  • 송다은 "승리 부탁으로 한 달 일하고 그만뒀는데…'버닝썬 여배우' 꼬리표 그만"
  • ’돌아온 외인’에 코스피도 간다…반도체·자동차 연이어 신고가 행진
  • ‘빚내서 집산다’ 영끌족 부활 조짐…5대 은행 보름 만에 가계대출 2조↑
  • “동해 석유=MB 자원외교?”...野, 의심의 눈초리
  • 미끄러진 비트코인, 금리 인하 축소 실망감에 6만6000달러로 하락 [Bit코인]
  • 명승부 열전 '엘롯라시코'…롯데, 윌커슨 앞세워 5연속 위닝시리즈 도전 [프로야구 16일 경기 일정]
  • 오늘의 상승종목

  • 06.14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4,242,000
    • +0.44%
    • 이더리움
    • 5,035,000
    • +0.36%
    • 비트코인 캐시
    • 611,000
    • +0.99%
    • 리플
    • 701
    • +3.09%
    • 솔라나
    • 205,400
    • +0.49%
    • 에이다
    • 588
    • +0.86%
    • 이오스
    • 932
    • +0.32%
    • 트론
    • 164
    • +0.61%
    • 스텔라루멘
    • 140
    • +2.19%
    • 비트코인에스브이
    • 69,900
    • -1.34%
    • 체인링크
    • 21,250
    • +0.52%
    • 샌드박스
    • 543
    • +0.1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