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화정, 27년 만에 ‘최파타’ DJ 하차…“예기치 못한 때 온다” 눈물

입력 2024-05-18 00:45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최화정. (출처=SBS POWER FM '최화정의 파워타임' 캡처)
▲최화정. (출처=SBS POWER FM '최화정의 파워타임' 캡처)

배우 최화정이 27년간 이끌어 온 라디오에서 하차한다.

17일 방송된 SBS 파워FM(107.7MHz) ‘최화정의 파워타임’(이하 ‘최파타’)에서 DJ 최화정은 “27년간 진행해 온 ‘최파타’를 이번 달 말까지만 하기로 결정했다”라며 하차 소식을 전했다.

최화정은 “여러분이 전해주신 사랑을 일일이 열거할 수 없다. 마무리 잘하겠다. 왜 이때냐고 하시는데 알지 못하는 때가 있는 것 같다”라며 “5월 말까지 하기로 했고 어떤 분들은 유튜브 때문에 그러냐고 하는데 전혀 그렇지 않다”라고 설명했다.

이어 “결정은 일찍 했었다. 예기치 못한 때가 있는 것 같다”라며 “잘 무리해야겠다고 생각했는데 마침 오지영 PD님도 와주셨고 잘 마무리할 수 있는 시기라고 생각했다”라고 눈물을 보였다.

이에 따라 ‘최화정의 파워타임’은 오는 20일(월)부터 6월 2일(일)까지 2주간 ‘최파타 패밀리 위크’ 특집으로 꾸며진다. 이후 3일부터는 스페셜 DJ 김호영이 한 달간 ‘파워타임’을 이어갈 예정이다. 최화정의 뒤를 잇는 후임 DJ는 아직 정해지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최화정의 파워타임’ 측 역시 공식 계정을 통해 “오늘 방송 듣다가 놀란 분들 많으시죠? 27년간 늘 한결같이, 상큼한 목소리로 정오를 열어줬던 최화정의 파워타임이 5월 마지막주에 막을 내린다”라며 앞으로 이어질 2주간 굿바이 최파타 ‘최파타 패밀리 위크’에 대해 알렸다.

‘최파타 패밀리 위크’에는 육밴, 김영철, 김지윤 소장님, 김주우 아나운서, 홍석천, 양치승, 이승국, 다니엘 등등 최파타와 함께한 가족들과 이야기를 나눌 예정이다.

한편 최화정은 1996년 11월 14일 파워FM 개국과 함께 DJ를 맡으며 SBS 최장수 DJ로 청취자들과 함께 해왔다. 지난 2016년에는 20주년 기념 ‘보이스 오브 SBS’를 수상하기도 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여성 피겨 국가대표, '음주·후배 성추행'…빙상연맹 홈피 접속 불가
  • 줄 서서 사던 '그 가방', 한국에 왔다 [솔드아웃]
  • 모든 것이 뒤집혀 있다?…콘셉트 포토존 '거꾸로하우스' [Z탐사대]
  • 미국 정치 뒤덮는 ‘돈의 쓰나미’...역대 대통령 80%가 백만장자
  • “호캉스 즐기며 와인 한 잔 어때?”[주말엔]
  • 해외 전문가들도 국민연금 걱정…“보험료부터 올려야”
  • 비트코인 떨어지니 알트코인 불장 오나…"밈코인 도미넌스는 하락 중" [Bit코인]
  • 이재명 사퇴 임박인데...어쩌다 눈길은 국민의힘으로
  • 오늘의 상승종목

  • 06.21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0,969,000
    • -0.11%
    • 이더리움
    • 4,950,000
    • +0.04%
    • 비트코인 캐시
    • 543,500
    • -1.45%
    • 리플
    • 689
    • -0.29%
    • 솔라나
    • 191,300
    • +2.46%
    • 에이다
    • 532
    • -2.74%
    • 이오스
    • 800
    • -1.72%
    • 트론
    • 168
    • +1.82%
    • 스텔라루멘
    • 129
    • -2.27%
    • 비트코인에스브이
    • 61,900
    • -1.28%
    • 체인링크
    • 19,500
    • -2.6%
    • 샌드박스
    • 469
    • -0.4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