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화학, ‘차이나플라스 2024’ 참가…고부가 전략 제품 선봬

입력 2024-04-21 15:38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고객 전용 회의실ㆍ라운지 운영

▲차이나플라스2023에서 LG화학 직원이 고객에게 제품을 설명하고 있다. (사진제공=LG화학)
▲차이나플라스2023에서 LG화학 직원이 고객에게 제품을 설명하고 있다. (사진제공=LG화학)

LG화학이 친환경ㆍ고부가 전략 제품으로 글로벌 고객 사로잡기에 나선다.

LG화학은 23일부터 4일간 중국 상해에서 열리는 ‘차이나플라스2024(Chinaplas 2024)’에 참가해 바이오, 재활용, 썩는 플라스틱 등 친환경 소재와 자동차ㆍ생활 분야의 고부가 전략 제품을 고객에게 선보인다.

차이나플라스2024는 아시아 최대 규모 플라스틱 전시회다. 38만㎡가 넘는 전시 면적을 제공하고 전 세계 4000개 이상의 기업들이 참가할 예정이다.

이번 전시회에서 LG화학은 국내 기업 중 최대 규모인 400㎡ 부스에 60여 종이 넘는 제품을 전시하고 고객과의 소통을 위한 9개의 전용 회의실과 비즈니스 라운지를 운영한다.

LG화학은 ‘지속 가능하고 혁신적인 제품(The sustainable and innovative solutions)’ 테마로 친환경 제품과 고부가 전략 제품을 선보인다. 특히 친환경 제품은 전체 제품의 40% 이상으로 구성했다.

제품을 전시하는 ‘LETZero 존’에는 땅에 묻으면 6개월 내 자연 분해되는 소재 COMPOSTFUL(Poly Butylene Adipate-co-Terephthalate), 바이오 원료로 만든 플라스틱(Poly Lactic Acid), 폐플라스틱을 원유 상태로 재활용한 열분해유 플라스틱, 기계적 재활용(Post Consumer Recycled) 제품 등을 전시한다.

‘Mobility 존’에는 독자 기술을 바탕으로 세계 최고의 품질을 갖춘 배터리 소재인 탄소나노튜브(Carbon Nanotube), 엔지니어링 플라스틱(EP) 적용된 EV 배터리 및 충전기, 자동차 내ㆍ외장재, 고내열ㆍ고전압 충전용 PVC 케이블 등의 제품을 전시한다.

이와 함께 ‘Living 존’에는 이산화탄소를 포집해 만든 CO2플라스틱(Poly Ethylene Carbonate) 소재, 친환경 발효 공정으로 만든 3HP(3-Hydroxypropionic: 3-하이드록시프로피온산), 의료용 장갑 소재(Nitrile Butadiene Latex) 제품 등을 전시해 제품을 전시해 글로벌 시장 공략을 가속한다.

노국래 LG화학 석유화학사업본부장은 “끊임없이 혁신하는 LG화학의 친환경 고부가 전략제품으로 글로벌 고객의 마음을 사로잡을 것”이라고 밝혔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역직구 날개’ 펼친 K커머스…정부 ‘직구 정책’에 꺾이나 [지금은 K역직구 골든타임]
  • 기자들 피해 6시간 버티다 나온 김호중 "죄인이 무슨 말이 필요하겠나"
  • '동네북'된 간편결제…규제묶인 카드사 vs 자유로운 빅테크 [카드·캐피털 수난시대 下]
  • 방콕 비상착륙한 싱가포르 여객기 현장모습…"승객 천장으로 솟구쳐" 탑승객 1명 사망
  • 금융당국 가계대출 엇박자 정책 불똥...저금리 ‘대환대출’ 막혔다
  • ‘시세차익 4억’…세종 린 스트라우스 아파트 무순위 청약에 44만 명 운집
  • ‘인기 있는 K팝스타’는 여자가 너무 쉬웠다…BBC가 알린 ‘버닝썬’ 실체 [해시태그]
  • 서울시민이 뽑은 랜드마크 1위는 '한강'…외국인은 '여기' [데이터클립]
  • 오늘의 상승종목

  • 05.21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7,000,000
    • +0.16%
    • 이더리움
    • 5,255,000
    • +5.14%
    • 비트코인 캐시
    • 712,000
    • +1.5%
    • 리플
    • 740
    • +1.09%
    • 솔라나
    • 246,100
    • -3.34%
    • 에이다
    • 683
    • +0.15%
    • 이오스
    • 1,195
    • +3.11%
    • 트론
    • 171
    • +0.59%
    • 스텔라루멘
    • 155
    • +1.31%
    • 비트코인에스브이
    • 95,400
    • +0.53%
    • 체인링크
    • 23,000
    • -3.32%
    • 샌드박스
    • 642
    • +0.78%
* 24시간 변동률 기준